카카오 '죠르디' SKT '0'과 만나 '사죠영'으로 진화

김현호 / 기사승인 :
  • -
  • +
  • 인쇄

10~20대에게 인기가 높은 SK텔레콤의 '0'(영)과 카카오의 '죠르디'가 만나 '사죠영'으로 진화했다.

SK텔레콤(대표 박정호)과 카카오(공동대표 여민수∙조수용)는 1020 세대에 사랑받는 양사 지적재산권(IP)을 활용해 콜라보 마케팅에 나선다고 5일 밝혔다. SK텔레콤의 1020 컬처브랜드 0(영)과 10~20대로부터 인기가 높은 카카오의 라이징 스타 죠르디를 활용해 '사죠영' 캐릭터를 공동 제작한 것.

사죠영의 세계관(Universe)은 1억살의 공룡 캐릭터 죠르디가 20대가 되기 위해 SK텔레콤의 0(영) 로고를 모자와 볼에 새기고 새로운 화자로 다양한 활동을 한다는 컨셉트다. 즉 사죠영은 죠르디가 젊어졌다(Young)는 의미를 담고 있다.

SK텔레콤과 카카오는 사죠영 캐릭터를 활용해 오는 7일부터 SK텔레콤 공식 온라인샵 T다이렉트샵 카카오톡 채널에서 '아이폰 얼리버드' 신청 이벤트를 진행한다. 사죠영 이모티콘과 함께 사죠영이 소개하는 SK텔레콤 신규 아이폰 구매 혜택에 대한 알람을 사전에 받을 수 있다. 양사는 카카오톡 얼리버드 신청 고객 50만명에게 통신사에 관계없이 선착순으로 사죠영 이모티콘을 무료로 증정한다.

SK텔레콤과 카카오는 인스타툰, 굿즈 등에 사죠영 캐릭터를 확대 적용해 양사 5G 마케팅에 더욱 시너지를 낸다는 계획이다. 5일부터 카카오 니니즈 인스타그램(@niniz_official)에서 사죠영의 탄생 스토리를 담은 '인스타툰'이 6회에 걸쳐 연재될 예정이다. 또 내달 중으로 사죠영 캐릭터를 입힌 다양한 굿즈도 선보일 계획이다.

양사는 지난해 10월 지분을 맞교환 한 이후 카카오 프렌즈 캐릭터를 활용한 VR 게임 '프렌즈 VR 월드'를 출시하고, SK텔레콤 점프 AR 서비스의 대표 캐릭터인 '점프냥이'를 카카오 이모티콘 스토어에서 판매하는 등 5G 콘텐츠 분야 협력을 가속화하고 있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Video

+

smartCITY

+

K-wav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