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업박람회부터 탐방까지...곳곳 '비대면' 행사

김현호 / 기사승인 :
  • -
  • +
  • 인쇄
코로나19 확산방지 위해 비대면 행사로 전환 추세
그동안 오프라인으로 실시되던 취업 박람회나 탐방 프로그램이 '코로나19'로 비대면으로 전환되는 추세다.

시흥시는 오는 10월 22일과 23일 양일간 시흥여성비전센터에서 '2020 시흥시 비대면 취업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박람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구인 구직난이 심각해지면서 이를 극복하기 위해 시흥시가 경기도일자리재단과 손잡고 마련한다.  

이번 박람회는 시흥 안산 스마트허브 중소기업 15개가 참여해 생산과 사무, 연구직 등 다양한 직종에서 사람을 모집한다. 구인과 구직 전형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모두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사전에 구인기업의 면접질문을 받아 키오스크에 입력하면, 행사 당일 구직자가 박람회 현장에서 키오스크에 등록된 질문에 답하면 된다. 그리고 면접영상은 녹화했다가 기업에 전달해 채용여부를 확인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구직자는 사전예약을 해야 한다. 

지리산국립공원경남사무소는 코로나19로 인한 비접촉 여행 추세에 맞춰 스마트폰을 활용한 '한 손으로 즐기는 셀프 탐방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한 손으로 즐기는 셀프 탐방 프로그램은 대원사 계곡길 내 주요 해설지점 7개소에 부착된 QR코드를 찍으면 해당 지점의 해설이 담긴 영상을 볼 수 있다. 스마트폰만 있으면 자연환경해설사 없이 고품격 해설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대원사 계곡길 입구와 방장산교에는 전 구간 해설을 보고, 들을 수 있는 '해설 모니터'가 설치돼 직접 탐방이 어려운 사회적 약자도 한자리에서 탐방로 계곡길을 즐길 수 있다.

서울 도봉구도 이달 20일~21일 출산 육아용품 나눔장터를 연다. 나눔장터는 도봉구청 지하1층 아뜨리움에서 열린다. 판매품목은 새 상품 및 재활용이 가능한 임심과 출산 육아용품이다. 구매자는 인터넷 사전신청을 받고 있으며, 당일 현장접수도 가능하다. 

앞서 횡성문화재단도 지난 15일부터 이달 30일까지 열리는 '제16회 횡성한우축제'를 온라인 홈페이지(www.온라인횡성한우축제.com)와 유튜브 채널 '횡성한우축제 TV'를 통해 개최한다. '牛(우)라차차 횡성한우! 으라차차 대한민국!'을 슬로건으로 내세운 올해 축제는 코로나19로 지친 대한민국에 활기를 불어 넣고 어려운 시기를 다 함께 극복하자는 뜻을 담고 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 '온라인 마켓'과 '돈스파이크의 오픈 키친', '횡성한우 먹방', '집쿡 횡성한우 레시피', '라이브 커머스', '랜선 콘서트', '한우쏭 챌린지', '캠핑하누', '횡성한우 요리대전' 등을 진행한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Video

+

smartCITY

+

K-wav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