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솔루션, MS의 태양광 공급 책임진다

이재은 기자 / 기사승인 : 2023-01-26 17:12:02
  • -
  • +
  • 인쇄
ICT기업 탄소감축 조기달성에 협력 첫 사례
발전소 설계·시공부터 태양광 모듈 공급까지
▲한화솔루션이 건설한 미국 텍사스주 태양광 발전소 (사진=한화솔루션)


한화솔루션이 세계 최대 소프트웨어 기업 마이크로소프트(MS)와 태양광 동맹을 맺었다.

26일 한화솔루션과 MS는 친환경 에너지 확산과 탄소배출 저감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하고, MS가 추진중인 에너지 전환 사업에 한화솔루션이 태양광 발전 모듈을 공급하는 것은 물론 발전소 설계∙시공까지 담당하기로 했다.

MS와 같은 글로벌 정보통신기술(ICT) 기업이 태양광 기업과 직접 협업해 재생에너지를 대규모 조달하는 것은 업계 처음이다. MS는 2030년 탄소중립 조기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를 위해 MS는 한화솔루션이 설계∙구매∙시공(EPC)을 맡은 태양광 발전소와 전력구매계약(power purchase agreements∙PPA)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곳에 쓰이는 2.5기가와트(GW) 규모 이상의 태양광 모듈도 한화솔루션이 순차 공급한다.

브래드 스미스 MS 사장은 "안정적인 태양광 에너지 공급망을 확보하는 것은 글로벌 기업의 탄소 저감 목표 달성을 위해 필수적"이라면서 "미국 내에서 태양광 제품을 통합 생산하는 한화솔루션과 협업이 MS의 신속한 친환경 에너지 전환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화솔루션은 현재 조지아주 달튼 공장의 연간 태양광 생산능력을 1.7GW에서 연내 5.1GW로 늘리고, 내년말까지 인근 카터스빌에 '솔라 허브'도 조기 안착시킬 계획이다. '솔라 허브'는 잉곳∙웨이퍼∙셀∙모듈 등 핵심부품을 미국 내 한곳에서 연간 3.3GW씩 생산하는 북미 최대·유일의 태양광 통합 생산단지다.

이구영 한화솔루션 큐셀부문 대표는 "MS와 파트너십 체결은 한화솔루션이 태양광 모듈 제조 기업을 넘어 글로벌 기업과 협력하는 종합 에너지 기업으로 거듭난다는 의미"라면서 "내년부터 본격 가동에 들어갈 솔라 허브를 기반으로 종합에너지 선두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역량 강화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르포] '기후변화주간' 개막...일상속 탄소중립 실천방안 '한자리'

4월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기후변화주간' 행사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개막식부터 청중들이 좌석을 가득 메웠고, 개막

'ESG공시' 기후분야부터 의무화 추진...공개초안 주요내용은?

금융당국은 '기후' 분야부터 ESG 공시 의무화를 우선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지배구조가 기후리스크를 제대로 관리하는지 투자자들이 알 수 있도록 하고

현대제철, 당진 청소년들과 지역생태계 지킴이 역할 앞장

현대제철이 월드비전, 한국생태관광협회 등 NGO와 함께 당진시 청소년을 대상으로 '나도 시민 과학자' 프로그램을 시행한다.'나도 시민 과학자' 프로그

우리銀, 이산화탄소 210톤 줄이는 자원순환 캠페인 펼친다

우리은행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Be us for Earth!' 캠페인을 펼친다고 22일 밝혔다.'제54회 지구의날'과 '제16회 기후변화주간' 기념

4월 22일 '지구의 날'...절약·재활용으로 탄소저감 나선 기업들

4월 22일 제54회 지구의 날을 맞아 기업들이 일제히 탄소저감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화장품업체 이니스프리는 공병수거 캠페인을 오는 24일까지 진행한

"나는 오늘도 지구를 위해"...오비맥주, SNS 댓글이벤트

오비맥주가 '지구의 날'을 맞아 환경보호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한 소비자 참여 이벤트를 실시한다. 매년 4월 22일인 지구의 날은 지구 환경오염 문제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