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끄고 주무세요" 잘때 빛노출, 노년층 건강 악영향

차민주 기자 / 기사승인 : 2022-06-23 17:30:25
  • -
  • +
  • 인쇄
▲(사진=연합뉴스)

잠잘 때 주변이 충분히 어둡지 않다면 노년층 건강에 나쁜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22일(현지시간) 미국 시카고 노스웨스턴대 파인버그 의학전문대학원(Northwestern University Feinberg School of Medicine) 연구팀에 따르면 노년층이 수면 중 빛에 노출될수록 당뇨병, 비만, 고혈압 발병률이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당뇨병과 심혈관계 질환 발병 위험이 높은 63∼84세의 남녀 552명에게 손목시계처럼 찰 수 있는 빛 노출 측정 장비(액티그래프)를 지급했다. 이들이 일주일 동안 평소처럼 생활한 뒤 빛 노출 정도를 분석했더니 297명(53.8%)이 수면 중 적어도 5시간 이상 빛에 노출되고 있었다.

이들을 추적조사한 결과 수면 중 빛의 영향을 받는 경우 비만 가능성은 40.7%로, 그렇지 않은 이들의 26.7%보다 높았다.

수면 중 빛에 노출되는 이들은 당뇨병과 고혈압의 위험성도 높았다. 빛에 노출된 집단은 당뇨병 가능성이 그렇지 않은 집단의 2배였고 고혈압의 경우 약 1.2배 높았다. 

연구팀의 김민지 노스웨스턴대 신경학 조교수는 "야간 빛 노출과 발병 빈도 사이에 차이가 있는지 알아볼 수 있었다"며 이번 연구 의미를 설명했다.

연구 공동저자인 노스웨스턴대 의과대학 신경학과 박사인 필리스 지(Phyllis C Zee)는 "수면 중 빛이 밝을수록 더 늦게 일어날 가능성이 높다"며 "그렇기 때문에 늦잠을 자는 사람일수록 심혈관 또는 대사 장애 위험 역시 커진다"고 말했다. 그는 또 "이러한 위험성을 줄이기 위해 수면 중에 노출되는 빛의 양을 피하거나 최소화해야 한다"며 "노년층이 가끔 밤에 화장실에 갈 수도 있는 만큼 푸른색 계열보다는 노란색이나 붉은색 계열의 야간 조명을 지면에 가깝게 설치하는 것이 좋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연구는 국제학술지 '슬립'(Sleep)에 실렸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온실가스 배출 2위 '석유화학업계', 수소연료로 '넷제로' 선봉

철강업종에 이어 국내에서 두번째로 온실가스 배출이 많은 석유화학 업계가 수소연료를 사용한 온실가스 감축에 나서고 있다. 나프타 열분해 공정을

EU, '기업 지속가능성 보고지침' 최종안 합의…'그린워싱 퇴출'

유럽연합(EU)이 기업의 지속가능성 보고 요건 강화에 합의하면서 '그린워싱 기업 퇴출'에 들어갔다.EU이사회와 유럽의회는 지난 21일(현지시간) '기업 지

[팩트체크] 전경련 "주요국 원전 비중 늘었다" 사실일까?

전국경제인연합회(이하 전경련)가 화석연료 발전비중을 낮추기 위해 원전 발전을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이를 위해 제시한 해외 현황이나

COP26 유일한 합의 '벌채 중단'...러-우 전쟁에 '말짱 도루묵'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국제 목재 거래량이 급감하면서 각국이 목재 수요를 충당하기 위해 규제 완화에 나섰고, 이에 따른 무분별한 벌목으로

SK C&C, 공장 대기오염물질 통합관리하는 플랫폼 출시

SK㈜ C&C가 공장 굴뚝에서 배출되는 대기오염물질을 통합 모니터링하는 플랫폼 'I-FACTs TMS'(아이팩토리 티엠에스)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TMS(Telemeter

플라스틱 용기 대체하는 축산용 '종이 포장재' 나왔다

쇠고기와 돼지고기 등 축산물을 소량 포장해 판매할 수 있는 종이 포장재가 개발됐다.대상홀딩스의 자회사로 육류 가공과 판매를 주업으로 하는 ㈜혜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