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날씨] 징검다리 연휴 또 '비소식'...한여름 더위 잠시 '주춤'

이재은 기자 / 기사승인 : 2024-06-07 10:40:29
  • -
  • +
  • 인쇄
(사진=연합뉴스)


현충일 징검다리 연휴인 주말에 또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겠다.

토요일인 8일에는 오전 6~9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비가 내리기 시작해 늦은 오후에 들어서야 수도권과 강원도, 충남권의 비가 그치겠다. 충북과 전북, 전남권·경상권과 제주도는 모레인 일요일 새벽까지도 비가 이어지겠다.

7∼8일 이틀동안 대전·세종·충남은 10∼40㎜, 수도권은 5∼30㎜의 비가 예보됐다. 8∼9일에는 부산·경남 남해안에 20∼60㎜, 울산·경남 내륙과 대구·경북, 울릉도·독도에 10∼40㎜의 비가 내리겠다.

특히 내일 새벽부터 오후 사이 제주도, 내일 오전부터 밤 사이 전남남해안과 지리산부근, 내일 오후부터 밤 사이 부산·경남남해안에는 시간당 10~20mm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야외 활동이 많은 주말 동안 계곡이나 하천의 상류에 내리는 강한 비로 인해 하류에서 갑자기 물이 불어날 수 있으니 야영을 자제하고, 시설물 관리와 교통 안전사고에 유의해야겠다.

9일 일요일은 대체로 흐리다가 중부지방은 오후부터 차차 맑아지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8일과 9일 모두 19℃로 같겠고, 낮 최고기온은 각각 25℃와 29℃로, 서울이 31℃까지 올랐던 지난 5일과 비교하면 더위가 잠깐이나마 사그라들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국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서해·남해 등 모든 앞바다에서 0.5∼1.5m로 일겠다. 안쪽 먼바다(해안선에서 약 200㎞ 내의 먼바다)의 파고는 동해·남해 0.5∼2.5m, 서해 0.5∼2.0m로 예상된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엘니뇨 가고 라니냐 온다…기상청, 올여름 '돌발 태풍' 주의

올해 엘니뇨 현상이 끝나고 라니냐 현상으로 전환되면서 올여름 돌발 태풍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전망이다.19일 기상청에서 열린 '여름철 위험기상 대비

음경에서 '미세플라스틱' 발견...발기부전 일으킬 수 있다

고환과 정액에 이어, 음경에서도 미세플라스틱이 검출되면서 남성 생식력 저하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전문가들은 남성의 생식력이 최근 수십 년

전세계 기후테크 투자규모 2200조…우리나라는 '1.5조'

인공지능(AI) 시대가 도래하면서 데이터센터 등 디지털 전환에 따른 전력소모가 증가할 것에 대비해 기후테크(기후기술)에 대한 투자가 늘고 있지만 우

'1.5℃ 목표' 선언한 기업 44% 늘었지만...입증가능 기업 고작 '0.6%'

'1.5℃ 목표'에 부응하겠다고 선언하는 기업들은 빠르게 늘고 있지만, 이를 입증할만한 정보를 공개하는 기업은 1%도 채 안되는 것으로 나타났다.19일(현

CJ제일제당, 푸드 업사이클링 스타트업 지원에 소매 걷었다

CJ제일제당이 자사가 투자한 푸드 업사이클링 스타트업과 지속가능한 식품생태계 구축을 위해 협업에 나섰다.CJ제일제당은 현재 제품과 서비스를 출시

극지연구소-LG전자 '기능성 유리소재' 극지에서 성능시험한다

LG전자가 독자개발한 항균기능성 유리소재를 남극에서 성능을 시험한다.극지연구소와 LG전자는 이를 위해 지난 17일 서울 금천구의 LG전자 가산 R&D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