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퀵' 기사모집 10일만에 1만명 몰렸다

김현호 기자 / 기사승인 : 2021-05-07 10:12:20
  • -
  • +
  • 인쇄


'카카오T 퀵서비스' 기사모집에 1만명이 몰렸다.

카카오모빌리티는 오는 6월말 '카카오T 픽커' 앱 출시를 앞두고 퀵기사를 모집하기 시작한지 10일만에 사전등록자가 1만명을 넘어섰다고 7일 밝혔다. 사전등록한 퀵기사의 절반 이상은 오토바이가 아닌 도보와 자전거, 킥보드, 자가용 등의 이동수단으로 참여했다. 그만큼 일반인들의 참여가 높아졌음을 의미한다.

카카오모빌리티는 본격 서비스가 시작되는 6월말까지 카카오T 퀵기사를 모집할 예정이다. 퀵서비스 기사로 활동하고 싶은 사람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기사로 등록한 후 안전의무교육을 수료하면 활동할 수 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퀵기사 등록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최신형 오토바이와 전동스쿠터를 제공한다. 3명에게 400만원 상당의 혼다 PCX 오토바이를, 10명에게는 40만원 상당의 프리고다이렉트 프리웨이1 스쿠터를 증정할 예정이다.

또 주∙월단위로 추첨을 통해 최대 100만원 상당의 포인트도 지급한다. 포인트는 현금으로 출금할 수 있다. 당첨자는 카카오T 퀵서비스 출시 후 1개월 내 1건 이상 운행을 완료해야 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핫이슈

+

Video

+

LIFE

+

K-wave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