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주하는 수소차...올해 전세계 판매량 2배 늘었다

이재은 기자 / 기사승인 : 2021-09-01 11:26:46
  • -
  • +
  • 인쇄
▲현대자동차의 수소차 '넥쏘'(좌)와 토요타의 수소차 '미라이'


올해 세계 각국에 등록된 수소연료전기차가 1만대를 넘어섰다.

에너지 전문 시장조사기관 SNE리서치가 1일 공개한 자료에 따르면, 올 1∼7월 수소연료전지차 판매대수는 지난해 같은기간 판매대수 4900대보다 109.1% 늘어난 1만300여대로 집계됐다. 

올초 출시된 현대차 '넥쏘'(1세대) 2021년형 모델과 도요타 '미라이' 2세대 모델이 수소차 판매를 견인한 것으로 보인다. 현대자동차는 올 1분기 도요타에 잠시 밀리다가 상반기 기준으로 시장점유율 51.2%를 차지하며 1위 지켜냈다. '넥쏘' 2021년형 판매량이 급등한데 따른 결과다.

도요타는 미라이 2세대 신모델 판매량이 전년동기 대비 8.7배가량 급등하면서 점유율을 40%대로 끌어올렸다. 반면 혼다는 판매량이 2.5% 반등한데 그쳐 점유율이 1%대로 떨어졌다.

SNE리서치 측은 "작년 현대차가 글로벌 수소차 시장의 압도적 1위였던 것과 달리 올해는 도요타와의 양자 대결 구도가 가속화하면서 도요타에 맹추격 당하는 처지에 놓였다"며 "현대차가 시장 전략 정비, 추가 신모델 연구 개발 등에 박차를 가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핫이슈

+

Video

+

LIFE

+

K-wave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