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정부, 내년부터 '기업 넷제로 전환계획' 공시의무화 추진

이재은 기자 / 기사승인 : 2022-04-25 15:39:52
  • -
  • +
  • 인쇄
英재무부 '전환계획 대책위원회' 발족


영국이 오는 2023년부터 자국 금융기관과 상장기업들에게 '2050 넷제로 전환계획' 발간을 의무화시킬 계획이다.

25일(현지시간) 영국 재무부는 '넷제로(Net-zero) 금융허브' 조성을 위해 '영국 전환계획 대책위원회'(TPT:The UK Transition Plan Taskforce)를 출범시켰다. '탄소중립'보다 달성하기 더 어려운 '넷제로'를 실현하기 위해 전담조직을 구성한 것은 영국이 세계 최초다.

'탄소중립'은 이산화탄소 순배출량만 제로화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는데 비해, '넷제로'는 6대 온실가스의 순배출량을 모두 제로로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한다. 6대 온실가스는 이산화탄소(CO₂)를 비롯해 메탄(CH₄), 아산화질소(N₂O), 수소불화탄소(HFCs), 과불화탄소(PFCs), 육불화황(SF)이다.

이날 영국 재무부가 발표한 성명에 따르면 TPT는 앞으로 2년간 산업계 대표들과 학술단체, 규제기관들의 의견을 한데 모아 '그린워싱'(Greenwashing·위장환경주의)을 방지하고, 넷제로 전환을 촉진할 적정 기준을 마련할 예정이다. 영국 재무부는 "TPT는 기업들이 책임감 있고 투자적합성을 드러낼 수 있는 전환계획을 수립할 수 있도록 철저하고 강력한 조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리시 수낙 영국 재무장관은 지난해 11월 스코틀랜드 글래스고에서 열린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에서 "기업들은 2023~2050년 사이 기후위기 완화를 위한 잠정 목표와 그것을 이행하기 위한 구체적인 방법들을 공개해야 한다"고 밝힌 바 있다.

영국이 이번에 TPT를 발족한 것은 COP26 정신을 계승하고, 영국이 선도적으로 '넷제로 금융허브'를 조성해 향후 탈탄소 경제의 주도권을 쥐겠다는 포석으로 풀이된다.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이르면 2024년부터 사업보고서에 온실가스 배출량을 공개하도록 의무화하겠다고 밝혔고, 2025년부터 단계적으로 기업들의 ESG 공시 의무화를 추진중인 국내 금융당국에 비춰볼 때 2023년까지 금융기관과 상장기업에 '넷제로' 공시를 의무화하겠다는 영국의 움직임은 매우 공격적이다.

TPT는 향후 위원회가 존속되는 2년동안 양질의 전환계획 사례를 정착시키고, 새로운 계획을 시험하기 위한 샌드박스를 마련할 계획이다. TPT는 넷제로를 위한 금융기관 연합체 '글래스고 탄소중립금융연합'(GFANZ), 국제회계기준재단(IFRS)이 ESG 공시표준을 제정하기 위해 설립한 '국제 지속가능성 표준위원회'(ISSB),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과 중앙은행 총재들의 위임을 받은 금융안정위원회가 구성한 '기후변화 관련 재무정보 공개 협의체'(TCFD), 국제증권감독기구(IOSCO), 유럽 집행위원회(EC) 등 각종 기준을 하나로 엮은 협의틀 하에 해당 계획들을 시행할 방침이다. 그러니까 국제 ESG 기준을 통합해 가장 먼저 규범을 세우고, 영국이 세계적인 표준을 선도하겠다는 의미다.

이날 영국 보험회사 아비바 최고경영자(CEO)이자 TPT 공동의장인 아만다 블랑은 "기후위기로 인한 최악의 결과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모든 기업들이 저탄소 미래를 향해 야심차고 일관된 전환계획을 제시해야 한다"고 밝혔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영상] 울면서 머리카락 자르는 그녀…이란에서 무슨 일?

이란에서 20대 여성이 히잡을 제대로 착용하지 않았다는 이유로 구금됐다가 의문사하자 이에 항의하는 '히잡 시위'가 전 세계로 확산하고 있다. 시위

SPC 파리바게뜨, 경산 대추농가 돕는다

SPC그룹의 베이커리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경상북도 경산시, 농협중앙회경산시지부와 '경산대추 소비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약'을 체결하고, 경산 지역

두나무가 나무 키운다…NFT 판매 수익금 산림청에 전액 기부

블록체인 및 핀테크 전문기업 두나무가 디지털 아트 전시회 '포레스트전'에서 발생한 NFT 낙찰 대금 일부와 판매 수수료 전액을 산림청 산하기관인 '한

국내 시멘트는 쓰레기?…발암물질 EU 기준의 최대 4.5배

국내 시멘트의 1급 발암물질 기준이 유럽연합(EU) 기준치의 2배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30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의원이

"美플로리다는 지금 전쟁터"…역대급 허리케인에 쑥대밭

역대급 강도의 초강력 허리케인 '이언'(Ian)이 미국 플로리다주를 빠져나가면서 피해 상황이 구체적으로 확인되고 있다.CNN 방송 등 외신의 29일(현지시

"가뭄·녹조 하늘에서 감시"…위성으로 기후재난 대응

수자원위성을 활용한 체계적인 재해 대비와 수자원 확보를 위한 '수자원위성 개발 지원법'이 어제 발의됐다.30일 더불어민주당 진성준 의원이 2025년 발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