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변화 대응 신뢰도' 물었더니...전문가 73% 기업경영진 39%

이준성 기자 / 기사승인 : 2023-11-20 17:23:50
  • -
  • +
  • 인쇄


전세계 대중을 대상으로 실시한 기후위기 대응 신뢰도 조사에서 기후전문가들에 대한 신뢰도는 73%로 높게 나온 반면 기업경영진에 대한 신뢰도는 39%로 낮게 나와 대조를 이뤘다.

최근 미국의 PR컨설팅기업 에델만(Edelman)이 발표한 2023 에델만 신뢰도 지표 조사(2023 Edelman Trust Barometer)에 따르면, 영국, 미국, 중국 등 세계 각지에 1만4000명의 응답자의 49%가 "기업이 기후변화에 대해 옳은 일을 할 것"이라는 긍정적인 답변을 했다. 이는 지난해 설문조사보다 5% 감소한 결과다.

기업에 대한 신뢰도는 낮은 반면 비정부기구에 대한 신뢰도는 58%로 높게 나왔다. 또 정부는 50%만 '신뢰한다'고 답했고, 언론에 대해 신뢰한다고 답한 응답자는 44%로 기업보다 더 낮게 나왔다.

직종별 신뢰도 조사에서도 비슷한 경향을 보였다. 과학자와 기후전문가에 대한 신뢰도는 73%로 나타난 반면 기업 경영진·고위관리자 및 언론인에 대한 신뢰도는 각각 39%, 42%에 불과했다.

에델만은 "기업은 전통적으로 가장 신뢰받는 기관 중 하나지만 기후위기에서만큼은 예외로 나타났다"며 "다만 기업뿐 아니라 모든 기관의 신뢰도가 전반적으로 하락했다"고 밝혔다.

또한 대중의 기후위기 경각심과 기후 비관도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응답자의 93%는 "기후변화가 지구에 심각하고 임박한 위협이 되고 있다"고 답한 것이다.

특히 응답자들은 "기후변화를 뉴스가 아니라 몸으로 느끼고 있다"고 답했다. 또 응답자의 71%는 "지난 몇 년 동안 거주지역의 날씨가 더 극심해졌다"고 답했고, 45%는 "기후변화로 인해 자신이나 가족의 건강이 악화됐다"고 말했다. "기후변화가 자신과 가족의 삶을 어렵게 만들 것이라고 걱정한다"고 답한 응답자도 72%나 됐다.

▲기관별 기후위기 대응 신뢰도 (출처=에델만)


기후위기 해결에 대해 비관적으로 답한 응답자 비율은 55%에 달했다. 에델만은 "그렇지만 기후 비관주의는 기후위기 해결에 도움이 안 된다"며 "정부와 기업을 신뢰하고 기후행동에 적극적으로 나서는 기후 낙관주의가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그러나 이번 설문조사를 진행한 에델만은 정작 엑손모빌과 쉘 등 화석연료 기업의 그린워싱 홍보를 도운 것이 들통나, 기후운동가들로부터 "신뢰를 주지 않고 기업을 신뢰하라고 말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라는 비판에 휩싸였다. 이에 에델만은 "고객 검토를 실시하는 중이다"며 "이를 바탕으로 어떤 기업과 협력할지 결정하기 위한 원칙을 발표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우리금융, 취약계층에게 본사 강당 웨딩홀 '무료 개방'

우리금융그룹이 8월부터 서울시 중구 회현동 본사 4층 웨딩홀을 사회적 취약계층에게 무료 개방한다고 21일 밝혔다.'우리 WON 웨딩홀'이라고 이름붙은

LG U+, 재난구호현장에 '유플러스 키즈존' 만든다

LG유플러스가 재난구호현장에 아동친화공간 '유플러스 키즈존(U+Kids Zone)'을 운영하기 위해 국제구호단체 더프라미스,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와 업무협

주인 바뀐 남양유업 임직원 대상 '클린컴퍼니 특별교육' 진행

남양유업은 지난 18일 서울 강남구 본사 대강당에서 임직원 준법의식 제고와 준법 문화 확산을 위한 '클린컴퍼니 확립 특별교육'을 실시했다고 19일 밝

대상 '제로 캠페인' 농가 3곳에 온실가스 감축설비 준공

대상이 탄소중립을 위한 사회공헌활동 '제로캠페인'의 일환으로 '농업분야 온실가스감축 설비지원사업'을 통해 지원한 시설원예농가에 온실가스 감축

박상규 SK이노 사장 "SK E&S와 합병은 시너지...성장과 수익 다 잡는다"

11월 1일부터 자산규모 106조원에 이르는 거대 에너지 기업으로 새출발을 하게 된 SK이노베이션은 SK E&S와의 합병을 통해 2030년까지 EBITDA(상각전 영억

삼성전자 6년 연속 에너지대상...올해는 '갤럭시북4 엣지'가 대상

전력효율성을 80% 개선한 삼성전자의 '갤럭시 북4 엣지'가 '올해의 에너지위너상'에서 에너지대상 및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삼성전자는 소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