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해양쓰레기 2062톤 수거한다...재활용까지 관리

이재은 기자 / 기사승인 : 2024-01-30 10:15:41
  • -
  • +
  • 인쇄
▲해양쓰레기 수거 (사진=경기도)


경기도가 청소선과 잠수부를 활용해 해양쓰레기 2062톤을 수거하고, 해양환경 개선 캠페인을 진행하는 등 깨끗한 경기바다 조성에 나선다.

30일 경기도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24년 해양폐기물 및 해양오염퇴적물 관리 시행계획'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올해 추진하는 해양쓰레기 관련 사업비는 총 35억원이다.

주요 사업으로는 △인증부표 1842개 보급·교체 △회수시설 4개소에서 어구·부표 보증금제 시행 △해양쓰레기·침적쓰레기 수거·처리 2062톤 △선상집하장 2개소 설치 △도서지역 등 취약지역 집중 정화활동 △도민참여형 캠페인·업사이클링 교육 등 해양환경 인식개선 △월 1회 연안정화의 날 운영 △도내 연안해역 오염도 및 환경조사 등이 있다.

경기도는 지난 2020년 12월 청소선 '경기청정호'를 건조해 연안해역, 도서지역 등에서 발생한 해양쓰레기를 주기적으로 수거·처리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경기도내 도서지역 중 사람 손이 쉽게 닿지 않는 곳을 대상으로 잠수부 등을 활용해 수중·연안해역에 방치된 해양쓰레기 수거를 신규로 추진할 계획이다.

조만간 해양쓰레기 재활용 산업 활성화를 위한 대응방안도 마련해 경기도내 해양쓰레기에 대한 수거·운반·처리부터 재활용까지 체계적으로 관리한다는 방침이다.

김봉현 경기도 해양수산과장은 "경기도내 해양쓰레기 관리체계의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추진에 만전을 기하고 도민 모두가 쾌적하게 누릴 수 있는 청정한 경기바다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삼성물산 '탄소저감 콘크리트 방법론' 인증획득..."국내 건설업 최초"

삼성물산이 국내 건설업계 최초로 저탄소 콘크리트의 탄소저감 효과를 측정하는 방법론을 개발해 공식인증까지 획득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방법론

[단독] '온실효과 1만배' HFC가스소화기...'청정소화기'로 버젓이 판매

온실효과가 이산화탄소의 최대 1만배가 넘는 수소불화탄소(HFC)를 소화약제로 사용하는 소화기가 '청정소화기'로 둔갑해 시중에서 버젓이 판매되고 있

국립생태원·KT&G '장구메기 습지' 보존공사 완료

국립생태원과 KT&G가 올 1월 경북 영양군에 위치한 '장구메기 습지' 보존공사를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장구메기 습지'는 약 3만8000m² 면적의 산

오비맥주, 협력사 탄소배출량 파악 나섰다

오비맥주가 공급망 라인에 있는 협력사들의 탄소배출량 파악에 나섰다.오비맥주는 협력사들의 실제 탄소배출량을 파악하기 위해 '오픈이노베이션'을

정치 외풍에 시달리는 美 ESG펀드...눈칫밥에 ETF 출시도 '주춤'

미국 공화당에 의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가 거센 탄압을 받으면서 지난해 미국에서 출시된 ESG 상장지수펀드(ETF) 상품이 절반으로 줄어들

킨텍스, 지난해 전시장 폐기물 재사용률 12% 달성

킨텍스가 지난 한해동안 종이사용량을 당초 목표인 5%를 훌쩍 넘긴 25%까지 감축했고, 전시장 폐기물 재사용률도 당초 목표인 7%를 넘겨 12%까지 달성했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