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침체 언제까지?...현대차·기아 1분기 판매량 '반토막'

이재은 기자 / 기사승인 : 2024-05-02 19:36:46
  • -
  • +
  • 인쇄
현대차·기아 1분기 전년比 59%, 49.4%↓
GV60·니로EV 제외 전기차모델 전체 감소
▲현대차의 전기자동차 '아이오닉5' (사진=연합뉴스)


현대자동차·기아의 국내 전기차 판매량이 부진을 면치못하고 있다.

2일 현대차는 지난 4월에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등 친환경 차량을 총 1만6101대 판매했다고 밝혔다. 전체적으로 전년 4월과 비교했을 때 11.5% 감소했고, 지난 3월보다 17.4% 감소한 규모다.

전체 1만6101대 가운데 전기차는 3102대로 전기차의 판매 부진이 두드러졌다. 지난해 4월 대비 57.7%, 지난달보다 49.3% 떨어진 수치다. 모델별로는 전월대비 판매량이 29.4% 증가한 'GV60'을 제외한 모든 전기차 모델의 판매량은 감소하거나 동률을 유지했다. 수소차 '넥쏘'도 지난해 4월보다 22.9% 감소한 252대를 기록했다. 하락폭을 끌어올리던 하이브리드 차량마저 1만2747대로 전월대비 2.8% 감소했다.

같은날 기아가 발표한 4월 친환경차 판매량은 총 1만8801대로 지난해 같은 시기보다 11.4% 늘었지만, 전월대비 10.8% 감소한 수치다. 이 가운데 전기차 판매량은 3317대로 지난해 4월 대비 34.1%, 지난 3월 대비 24.2% 감소해 현대차와 마찬가지로 전기차 판매량이 저조한 실적을 보였다. 판매량이 지난 3월과 비교했을 때 55% 반등한 '니로EV'를 제외하고는 모든 전기차 모델 판매량이 감소했다.

반면 친환경차 가운데 하이브리드 차량은 1만5484대를 기록해 전월대비 7.3% 소폭 감소했지만,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했을 때 판매량이 31% 늘어났다. 전기차에서 유일하게 판매고가 상승한 '니로EV'와 마찬가지로 하이브리드 차량에서도 '니로HEV' 모델이 전월대비 74.2% 증가한 1597대의 판매고를 기록했다.

한편 올 1~4월 1분기 누적 전기차 판매량을 살펴봤을 때 현대차의 경우 1만8대를 기록해 2만4384대를 판매한 전년 동기대비 59% 감소했다. 기아도 올 1분기 전기차 판매량은 9596대인 데 비해 지난해 1분기 1만8973대와 비교하면 49.4% 감소했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LG생건, 서울 중랑천의 '수달 보호' 돕는다

LG생활건강이 서울 중랑천 '수달 보호지역' 지정 캠페인 후원 등 다양한 수달 보호 사업을 전개한다고 27일 밝혔다. 천연기념물 제330호이자 멸종위기 1

LG전자, 스타벅스 매장에 텀블러 세척기 설치한다

LG전자가 다회용컵 확산을 위해 텀블러 세척기 '마이컵'(myCup)을 전국 스타벅스 매장에 설치해 다회용컵 사용문화 확산에 나선다.LG전자는 환경부, 스타

경기도, 중소기업 태양광 지원대상 '자가용'까지 확대

경기도가 중소기업 태양광 설치 금융지원 범위를 전력판매 목적뿐 아니라 직접 소비를 위한 자가용으로도 확대한다.27일 경기도는 지난 3월 출시한 '경

KB금융, 국내 최초 '기업가치 제고 계획' 예고 공시

KB금융그룹이 코리아디스카운트 해소를 위한 '기업가치 제고 계획'을 국내 기업 가운데 처음으로 공개한다.27일 KB금융은 최근 이사회와 함께 논의한 'KB

KCC·LG화학 '친환경 도료' 연구개발에 '맞손'

KCC와 LG화학이 친환경 원료를 활용한 도료 연구·개발을 위해 손잡는다.KCC와 LG화학은 지난 23일 16시 용인시 마북동 소재 KCC 중앙연구소에서 '친환

유전자 변형 모기로 말라리아 없앤다…생태계 영향 없을까

아프리카에서 말라리아 모기를 없애기 위해 유전자 변형(GMO) 모기를 방류했다.영국 생명공학업체 옥시텍(Oxitec)은 23일(현지시간) 동아프리카 지부티에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