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佛 스타트업 교류의 장 '테크포굿 서밋' 성황리 폐막

백진엽 기자 / 기사승인 : 2021-07-05 14:01:41
  • -
  • +
  • 인쇄
한불상의-FTCS, 공동 주관
피치 컨테스트 수상기업은 인진·알체라
▲'제2회 테크포굿 서밋'에서 피치 컨테스트 수상자들과 주요 인사들이 사진촬영을 하는 모습.(사진=한불상공회의소)

프렌치테크 커뮤니티 서울(French Tech Community Seoul, FTCS)과 한불상공회의소가 공동 주관, 포시즌즈서울호텔에서 열린 '제2회 테크포굿 서밋 2021'이 5일 시상식과 함께 마무리됐다.

시상식과 폐막식에는 피치 컨테스트 수상기업을 포함, 한국은 물론 프랑스의 주요 스폰서 및 파트너, 연사, 패널리스트 등으로 이뤄진 약 50여명의 VIP가 참가했다. 주한 호주 대사인 필립 르포르(Philippe Lefort)의 개막연설을 비롯해 솔로몬 무(Solomon Moos) FTCS 사장, 데이비드-피에르 잘리콘(David-Pierre Jalicon) 한불상공회의소 회장의 환영사를 시작으로 만찬과 피치 컨테스트 수상기업에 대한 수상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마자르 세빗 코리아 매니징 파트너인 줄리앙 허보우(Julien Herveau)는 테크포어스 피치 컨테스트 수상기업인 ㈜인진의 김대현 사업개발 이사에게, 파스칼 로빈(Pascal Robin) 사노피 파스퇴르 대표는 테크포소사이어티 피치 컨테스트 수상기업인 알체라의 최데이빗 이사에게 각각 상패와 상장을 수여했다.

윤성운 한불상공회의소 소장은 "제2회 테크포굿 서밋 2021은 업계 및 정부기관 관계자는 물론 인큐베이션, 엑셀러레이션, 학계 등에서 400여명의 VIP 들이 참가해 성대하게 치러졌다"며 "코로나19로 방역당국의 권고를 준수하고 참가자들의 건강을 위해서 대부분의 행사가 온라인 형태로 진행됐다"고 말했다. 이어 "빠른 시일 내에 다시 개최될 제3회 대회는 한국과 프랑스는 물론 그 이외의 지역의 스타트업 기업들에게 좀 더 포괄적인 기회와 성공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진행될 것을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덧붙였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핫이슈

+

Video

+

LIFE

+

K-wave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