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전자 변형 국내산 '돼지호박'...내달 2일까지 반품·보상

김나윤 기자 / 기사승인 : 2023-03-29 11:24:23
  • -
  • +
  • 인쇄

국내산 주키니 호박(일명 돼지호박) 종자 일부가 미승인된 유전자변형 생물체(LMO)로 확인돼 유통중인 제품에 대해 당국이 회수에 나섰다.

식품의약품안전처와 농림축산식품부는 해당 제품의 판매를 중단하고, 돼지호박을 구매한 소비자들에게 29일~4월 2일까지 롯데마트, 이마트, 하나로마트, 홈플러스 등 가까운 대형마트, 도매시장 등 구매한 곳에 반품하면 보상을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반품을 통해 수거된 돼지호박 전량은 폐기할 예정이다.

LMO로 확인된 주키니 호박 종자 2종은 2015년부터 최근까지 유통된 것으로 파악됐다. 다만 미국과 캐나다 당국 등은 해당 LMO가 인체에 유해하지 않으며, 환경에 미치는 영향도 일반 호박과 같은 수준이라고 평가했다고 정부는 전했다.

오는 4월 3일부터는 LMO 음성으로 확인된 농가의 주키니 호박 출하가 재개될 예정이기 때문에 반품은 그 전까지만 가능하다.

구매 영수증만으로는 보상이 불가하다. 영수증이 없어도 호박 현품이 있으면 보상받을 수 있지만 호박 1개당 1000원을 기준으로 보상받을 수 있다. 물러졌거나 상한 호박도 반품 가능하고, 이미 조리한 상태여도 반품할 수 있다. 물량이 많거나 상자 단위인 경우 1㎏당 2200원을 환불한다.

주키니 호박 외에 애호박, 단호박 등은 반품 대상이 아니며, 반품이 어려운 경우엔 음식물 쓰레기 봉투에 담아 폐기할 수 있다고 식약처 등은 설명했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허리케인 '알베르토' 멕시코 육지로 돌진…해변도시 '물바다'

멕시코만에서 형성된 열대성 폭풍이 육지로 향하면서 멕시코와 미국 텍사스주 해안 도시들이 물바다가 됐다.19일(현지시간) AP통신 등 현지 매체에 따

네이버·HK이노엔·안랩...상장사 자산규모별 'ESG경영 리더기업' 선정

네이버, HK이노엔, 안랩이 각 자산구간별 ESG경영 리더 기업으로 선정됐다.20일 ESG 평가기관 서스틴베스트는 2024년 상반기 국내 상장사 1072곳을 대상으로

환경부, 음식물쓰레기·가축분뇨로 바이오가스 생산 늘린다…온실가스 연간 100만t 감축 목표

환경부가 바이오가스 산업을 육성해 연간 2300억원의 화석연료를 대체하고, 100만톤 가량의 온실가스를 감축하겠다고 밝혔다.환경부는 20일 한덕수 국무

포스코퓨처엠 '탄소중립 전담조직' 신설...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포스코퓨처엠이 탄소중립 전담조직을 설립해 탄소중립 로드맵을 최신화하고, 제품 전과정 평가(LCA)를 공개하는 등 선도국 시장 대응에 나섰다.20일 포

엘니뇨 가고 라니냐 온다…기상청, 올여름 '돌발 태풍' 주의

올해 엘니뇨 현상이 끝나고 라니냐 현상으로 전환되면서 올여름 돌발 태풍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전망이다.19일 기상청에서 열린 '여름철 위험기상 대비

음경에서 '미세플라스틱' 발견...발기부전 일으킬 수 있다

고환과 정액에 이어, 음경에서도 미세플라스틱이 검출되면서 남성 생식력 저하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전문가들은 남성의 생식력이 최근 수십 년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