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리스크' 의식했나?...애플 신작 '아이폰15' 가격동결

조인준 기자 / 기사승인 : 2023-09-13 14:05:15
  • -
  • +
  • 인쇄
성능은 향상되고 무게도 가볍게
재활용 소재 늘리고 가죽도 제외
▲애플파크 행사에서 아이폰15 시리즈를 소개하는 애플 최고경영자(CEO) 팀쿡 (사진=AP연합뉴스)

애플의 최신 스마트폰 '아이폰15' 시리즈가 모습을 드러냈다. 앞서 유출된 정보와 큰 차이는 없지만 당초 인상될 것으로 예상됐던 가격이 지난해와 같은 수준으로 동결됐다.

애플은 12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쿠퍼티노에 있는 애플파크에서 열린 행사에서 최신 스마트폰 '아이폰15' 시리즈 4종 등을 공개했다. 

아이폰15 시리즈는 전작과 같이 6.1인치형 아이폰15 기본모델과 6.7인치형 '아이폰15 플러스'에 고급모델인 '아이폰15 프로', '아이폰15 프로맥스'까지 총 4가지 모델로 나왔다. 고급모델은 기본모델에 비해 향상된 카메라 성능과 함께 '그레이드 파이 티타늄' 소재를 적용해 강도가 높아졌음에도 무게는 187g으로 줄어 역대 프로모델 가운데 가장 가볍다. 색상은 기본모델의 경우 핑크, 엘로, 그린, 블루, 블랙 등 5가지고, 고급모델은 블랙, 화이트, 내추럴, 블루 등 4가지 티타늄 색상으로 출시된다.

가격은 아이폰 기본모델이 799달러(128GB), 플러스는 899달러(128GB), 프로는 999달러(128GB), 프로맥스는 256GB부터 1199달러로 시작한다. 이번 아이폰15 시리즈는 티타늄 소재 적용, 원자재가 상승, 중국발(發) 쇼크 등으로 인해 가격이 100달러(약 13만원) 가량 인상될 것이라는 업계 예상이 있었지만 지난해와 같은 수준으로 책정됐다.

다만 국내 판매가격은 사실상 높아졌다. 지난해 아이폰14 시리즈 출시 당시 1달러당 1400원대 환율을 적용했던 가격을 올해 그대로 유지하면서 프로맥스 256GB의 경우 현재 환율로 미국 출시가는 160만원이지만, 한국에선 172만원에 판매된다. 대신 새 제품을 구매할 때 기존 제품을 반납하는 보상구매 할인율은 미국보다 더 높을 예정이다.

아이폰15 시리즈의 가장 큰 변화는 충전단자다. 이번 시리즈부터 유럽연합(EU)이 모든 휴대용 전자기기 USB-C타입 적용 의무화 정책에 맞춰 기존 라이트닝 포트 대신 'USB-C' 충전단자를 최초로 도입했다. 이에 맞춰 C타입 충전단자를 적용한 블루투스 이어폰 '에어팟 프로 2세대'도 새로 출시된다. 또 고급모델인 프로와 프로맥스의 경우 10GB/s 전송속도를 지원하는 USB 3.0 포트가 탑재된다.

▲아이폰15 기본모델에 적용된 '다이내믹 아일랜드'(영상=SNS 캡처)

충전단자 변경 다음으로 주목받은 것은 아이폰14 고급모델에만 적용됐던 '다이내믹 아일랜드'가 기본모델과 플러스에 탑재된 점이다. 이로써 아이폰이 M자 탈모를 연상시킨다는 굴욕적인 평가를 받은 '노치' 디자인이 완전히 사라지고 모든 제품에 '펀치홀' 디자인이 적용됐다. 다이내믹 아일랜드는 상단 카메라 부분을 검게 비워놨던 노치와 달리 카메라 모듈 부분만 알약 모양으로 뚫어 놓은 디자인으로 알림 표시에 따라 크기가 조절돼 사용편의성을 더 높인다.

또 아이폰14 고급모델에 탑재됐던 'A16 바이오닉' 칩셋이 기본모델 라인에도 탑재돼 기능면에서 성능이 향상됐고 4800만화소 메인 카메라가 장착돼 기존에 없던 2배 광학줌을 지원한다.

티타늄 케이스가 적용된 고급모델은 기존 음량조절 버튼 위쪽에 있던 '음소거 스위치'를 '동작(액션) 버튼'으로 바꿔 차별을 뒀다. 액션 버튼은 벨소리나 무음 등 조절뿐 아니라 손전등 켜고 끄기, 카메라 앱 실행 등 다양한 기능을 실행할 수 있다.

또 업계 최초로 3나노미터 칩인 'A17 프로'로 구동돼 더 빨라지고 몰입감을 높였다. 이로 인해 모바일 게이밍 성능이 강화돼 PC와 콘솔에서나 즐길 수 있던 '묵직한' 게임들을 아이폰에서도 즐길 수 있다고 애플은 설명했다.

카메라 기능도 프로에는 3배 광학줌이, 프로 맥스에는 120㎜ 5배 망원줌이 탑재됐고 '3D 공간 비디오 촬영' 기능을 추가했다. 초광각 카메라와 메인 카메라 둘을 이용해 입체감 있는 영상을 촬영할 수 있는 기능으로 이렇게 촬영된 영상은 내년 출시 예정인 VR기기 '애플 비전 프로'를 통해 시청이 가능하다.

아이폰15 시리즈는 미국과 영국, 중국 등 40개 이상 국가에서 15일부터 사전 주문할 수 있으며, 매장 판매는 오는 22일부터 시작된다. 국내 출시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앞으로 아이폰 케이스, 애플워치 시계줄 등 액세서리 소재에서 가죽을 제외된다(사진=@Apple 유튜브 캡처)

한편 애플은 글로벌 탄소감축 추세에 맞춰 재활용 소재를 사용하거나 앞으로 제공하는 액세서리 소재로 가죽을 제외한다고 밝혔다. 애플은 아이폰15 시리즈 케이스에 재활용 알루미늄 75%, 배터리에는 100% 재활용 코발트가 사용됐고, 전자부품에도 100% 재활용 구리가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또 이날 공개된 '애플 워치 9시리즈' 모델 3종은 박스에 녹색 로고를 부착한 탄소중립 버전으로 출시될 예정이며 시계줄도 가죽이 아닌 섬유 형태의 '파인 우븐' 소재 등으로 판매될 계획이다. 탄소중립 버전 제품들은 기후친화적 소재가 적용되며 운송 수단으로 비행기 대신 선박을 더 많이 이용해 운송 과정에서 발생하는 탄소배출량을 감축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정부 '탄소국경조정제' 중소기업 지원방안 설명회 개최

정부가 25일 대전 한국철도공사 본사에서 관계부처(중소벤처기업부,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 관세청) 및 유관기관 합동으로 유럽연합 탄소국경조정제

오비맥주, 몽골에서 15년째 '카스 희망의 숲' 조성…4만6500그루 심었다

오비맥주가 15년동안 몽골에서 4만6500그루의 나무를 심었다.오비맥주는 지난 24일 몽골 에르덴 지역에 위치한 '카스 희망의 숲' 일대에서 국제 환경단체

환경부, 하반기 '녹색채권' 지원대상 중소중견기업 모집

정부가 올 하반기 녹색채권 이자 비용을 지원해줄 중소·중견기업 대상사업자를 모집한다.24일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중소·중견기

환경재단·하이브, 방글라데시에 맹그로브 1년간 10만그루 식재

환경재단과 하이브가 지난 1년간 방글라데시에 맹그로브 10만그루를 식재하고 성장한 모습을 담은 영상을 '맹그로브의 날'을 맞아 24일 공개했다.맹그

창업자 김범수의 이례적 구속...카카오 경영쇄신에 '먹구름'

SM엔터테인먼트 인수과정에서 시세조종 의혹을 받고 있는 카카오 창업자 김범수 경영쇄신위원장이 23일 검찰에 구속되면서 카카오는 오너 사법리스크

전세계 ESG 소송 2.5배 증가..."韓기업 '내부통제시스템' 구축해야"

전세계적으로 기후·환경뿐만 아니라 노동·인권 분야까지 소송이 급증하고 있어, 국내 기업들도 이에 대한 대응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대한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