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넷마블·네오위즈 '中 판호획득' 소식에 주가 '훨훨'

조인준 기자 / 기사승인 : 2024-02-02 12:18:40
  • -
  • +
  • 인쇄
▲중국 내 게임서비스 허가를 받은 넥슨 '던전앤파이터 모바일' (사진=넥슨)

넥슨·네오위즈 등 국내 게임사들의 게임이 중국판호를 줄줄이 획득했다.

2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중국 국가신문출판국(NPPA)은 이날 32종의 외자판호 발급 명단을 공개했다. 중국은 심의를 거친 게임사에 판호를 발급해 서비스를 허가한다. 이번 판호 발급 대상에는 넥슨 '던전앤파이터 오리진', 네오위즈 '고양이와 스프', 넷마블 '킹오브파이터즈 올스타' 등이 포함됐다.

던전앤파이터 오리진은 중국 진출이 불발된 바 있는 '던전앤파이터 모바일'로 추정된다. 던파 모바일은 넥슨 자회사 네오플이 개발한 모바일 액션역할수행게임(RPG)로 지난 2020년 8월 텐센트와 함께 중국 시장에 출시하기로 하고 사전 예약까지 진행했으나 출시를 불과 하루 앞두고 일정이 연기된 바 있다. 당시 사전예약에는 6000만명 이상이 몰릴 정도로 기대감이 컸다.

네오위즈의 방치형 모바일 게임 '고양이와 스프'도 중국 진출이 가능해졌다. '고양이와 스프'는 2021년 네오위즈가 인수한 게임 개발사 하이디어가 개발한 게임으로 지난해 중국 킹소프트 그룹 산하 게임사 킹소프트 시요와 퍼블리싱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밖에도 넷마블이 유명 격투게임인 SNK의 '킹 오브 파이터즈' 지적재산권(IP)을 기반으로 개발한 액션RPG '킹 오브 파이터즈 올스타'와 룽투코리아의 '황제의 전설'도 이번에 판호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판호 발급 소식에 각 게임사들의 주가도 강세를 보이고 있다. 넥슨게임즈는 이날 오후 12시 기준 1만5840원으로 전 거래일 대비 7.68% 올랐고, 네오위즈도 5.77% 오른 2만6600원에 거래중이다. 특히 지난해 부진했던 넷마블은 최근 신작 다중역할수행게임(MMORPG)인 '아스달 연대기' 관련 소식과 함께 판호 발급 소식이 겹쳐 전 거래일 대비 6.19% 오른 6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앞서 지난 12월 중국 NPPA는 서비스중인 게임들의 과금 유도형 상품들을 강력히 제제하는 규제안을 발표했다가 철회한 바 있다. 규제안 발표 당시 국내외 게임사들의 주가가 급락했고 텐센트, 넷이즈 등 자국 주요 게임 종목 시가총액이 약 104조2400억원 가량 증발했다. 이에 중국 정부는 규제 책임자를 해고하고 업계에 맞춰 규제안을 조율할 것을 예고하며 뒷수습에 나섰고 이 과정에서 판호도 대량으로 발급했다.

업계 한 관계자는 뉴스트리와 통화에서 "판호가 대량 발급된지 한 달 좀 더 된 시점에서 또 판호가 발급된 건 이례적"이라며 "지난 규제 여파 수습의 연장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이어 "지난해 깜짝 규제안 발표처럼 중국 시장의 변동성이 크다보니 이전처럼 매력적으로 보기 어렵다"고 덧붙였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삼성물산 '탄소저감 콘크리트 방법론' 인증획득..."국내 건설업 최초"

삼성물산이 국내 건설업계 최초로 저탄소 콘크리트의 탄소저감 효과를 측정하는 방법론을 개발해 공식인증까지 획득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방법론

[단독] '온실효과 1만배' HFC가스소화기...'청정소화기'로 버젓이 판매

온실효과가 이산화탄소의 최대 1만배가 넘는 수소불화탄소(HFC)를 소화약제로 사용하는 소화기가 '청정소화기'로 둔갑해 시중에서 버젓이 판매되고 있

국립생태원·KT&G '장구메기 습지' 보존공사 완료

국립생태원과 KT&G가 올 1월 경북 영양군에 위치한 '장구메기 습지' 보존공사를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장구메기 습지'는 약 3만8000m² 면적의 산

오비맥주, 협력사 탄소배출량 파악 나섰다

오비맥주가 공급망 라인에 있는 협력사들의 탄소배출량 파악에 나섰다.오비맥주는 협력사들의 실제 탄소배출량을 파악하기 위해 '오픈이노베이션'을

정치 외풍에 시달리는 美 ESG펀드...눈칫밥에 ETF 출시도 '주춤'

미국 공화당에 의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가 거센 탄압을 받으면서 지난해 미국에서 출시된 ESG 상장지수펀드(ETF) 상품이 절반으로 줄어들

킨텍스, 지난해 전시장 폐기물 재사용률 12% 달성

킨텍스가 지난 한해동안 종이사용량을 당초 목표인 5%를 훌쩍 넘긴 25%까지 감축했고, 전시장 폐기물 재사용률도 당초 목표인 7%를 넘겨 12%까지 달성했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