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자 표기된 '컵라면' 나왔다

나명진 기자 / 기사승인 : 2021-08-31 09:50:51
  • -
  • +
  • 인쇄
삼양라면, 시각장애인 위해 점자 표기
▲국내 최초로 점자를 표기한 삼양식품의 컵라면 제품들


용기에 점자를 표기한 컵라면이 국내 처음으로 판매된다.

삼양식품은 시각장애인들이 컵라면을 구매하고 취식하는데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해 9월부터 '큰컵 불닭볶음면'과 '큰컵 삼양라면' 하단에 점자 표기를 적용한 제품을 판매한다고 31일 밝혔다. 제품을 빠르게 확인할 수 있도록 '큰컵 불닭볶음면'은 '불닭', '큰컵 삼양라면'은 '삼양'으로 축약 표기했다.

삼양식품은 시각장애인용 제품을 출시해달라는 소비자들의 요구에 맞춰 점자 표기 컵라면을 출시하게 됐다고 밝혔다. 그동안 시각장애인들은 라면을 구매할 때 점자 표기 제품이 없어 어려움을 겪었다. 특히 컵라면 물을 맞추기 위해 용기 안에 손가락을 직접 넣어 확인해야 했다.

이에 삼양식품은 컵라면 하단에 점자를 표기하는 것 외에도 물 용량을 확인할 수 있도록 외부 물 확인선도 적용했다.

삼양식품은 "시각장애인 유튜버 '원샷한솔'과 점자 표기 용기면을 공동 개발했다"면서 "원샷한솔은 점자 적용 제품의 오탈자 및 가독성 확인, 외부 물 확인선 등 전 과정에 참여했다"고 밝혔다.

삼양라면은 우선 컵라면 2개 제품에 점자를 적용하는 것을 시작으로, 추후 다른 제품으로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핫이슈

+

Video

+

LIFE

+

K-wave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