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상, 농가 온실가스 감축 위해 공기열히트펌프 지원

나명진 기자 / 기사승인 : 2021-11-17 13:36:28
  • -
  • +
  • 인쇄
▲(왼쪽부터) 임정배 대상 사장과 유진섭 정읍시장, 김상현 한국기후변화연구원장이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상)

대상은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으로 농업분야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정읍시 시설원예 농가에 에너지절감 설비 공기열히트펌프를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공기열히트펌프는 기존 가온설비 대비 탄소배출을 줄이는 효과가 있으며, 검증을 통해 탄소배출거래권도 획득할 수 있다. 대상은 향후 획득하는 탄소배출거래권을 정읍시에 기부할 예정이다. 정읍시는 2050년 탄소중립 목표 달성을 위해 농가 온실가스 감축을 지원하고 있다.

또 농업인의 환경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자발적인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해 정읍시 농업기술센터의 스마트테스트베드교육장에도 공기열히트펌프 설치 지원금을 전달한다. 농업인교육장은 단순히 농업기술교육뿐만 아니라 기후변화의 원인, 폐해, 향후 대응방향 등을 공유하는 이해의 장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이날 정읍시, 한국기후변화연구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대상은 "정읍시와 함께 기후변화에 대응하는 기업-지자체 협업 성공사례를 발굴하고 향후 전국으로 확대해 시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온실가스 배출 2위 '석유화학업계', 수소연료로 '넷제로' 선봉

철강업종에 이어 국내에서 두번째로 온실가스 배출이 많은 석유화학 업계가 수소연료를 사용한 온실가스 감축에 나서고 있다. 나프타 열분해 공정을

EU, '기업 지속가능성 보고지침' 최종안 합의…'그린워싱 퇴출'

유럽연합(EU)이 기업의 지속가능성 보고 요건 강화에 합의하면서 '그린워싱 기업 퇴출'에 들어갔다.EU이사회와 유럽의회는 지난 21일(현지시간) '기업 지

[팩트체크] 전경련 "주요국 원전 비중 늘었다" 사실일까?

전국경제인연합회(이하 전경련)가 화석연료 발전비중을 낮추기 위해 원전 발전을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이를 위해 제시한 해외 현황이나

COP26 유일한 합의 '벌채 중단'...러-우 전쟁에 '말짱 도루묵'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국제 목재 거래량이 급감하면서 각국이 목재 수요를 충당하기 위해 규제 완화에 나섰고, 이에 따른 무분별한 벌목으로

SK C&C, 공장 대기오염물질 통합관리하는 플랫폼 출시

SK㈜ C&C가 공장 굴뚝에서 배출되는 대기오염물질을 통합 모니터링하는 플랫폼 'I-FACTs TMS'(아이팩토리 티엠에스)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TMS(Telemeter

플라스틱 용기 대체하는 축산용 '종이 포장재' 나왔다

쇠고기와 돼지고기 등 축산물을 소량 포장해 판매할 수 있는 종이 포장재가 개발됐다.대상홀딩스의 자회사로 육류 가공과 판매를 주업으로 하는 ㈜혜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