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저 바이든인데, 치즈버거 배달요"…전화 받고 손이 덜덜

조인준 기자 / 기사승인 : 2023-01-20 12:40:02
  • -
  • +
  • 인쇄
트위터에 올린 주문 영상 화제
▲조 바이든 美대통령이 햄버거를 주문하며 간단한 잡담을 나누고 있다(영상=조 바이든 트위터 캡처)

"바이든입니다. 치즈버거랑 감자튀김 주문할게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19일(현지시간) 트위터에 올린 햄버거 주문 영상이 화제다.

바이든 대통령은 트위터를 통해 "재임 기간 중 1000만개가 넘는 새로운 창업 등록이 있던 일을 축하하기 위해 지역 레스토랑에 베이컨 치즈버거를 주문했다"며 햄버거 주문 영상을 올렸다.

영상에서 바이든 대통령은 "1040만명 이상이 새로운 사업을 시작했다"며 "미국 역사상 단일 기간 중 최대 성과"라고 자축했다.

그는 "부통령과 일주일에 한 번 점심 식사를 하는데, 오늘은 (축하의 의미로) 지역 중소식당에 주문할 것"이라며 베이컨 치즈버거와 감자튀김을 직접 전화로 주문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전화를 받은 직원에게 "안녕하세요, 조 바이든입니다"라며 "점심 식사를 주문하려는데 괜찮을까요?"라고 말했고 이를 들은 직원은 얼떨떨한 표정을 지었다.

이후 메뉴를 주문하며 "요즘 사업이 어떤가"라 질문하자 직원은 "꽤 괜찮다"고 답했다. 전화를 마친 후 직원은 "미쳤다, 손이 다 떨리네"라 말해 매장에 웃음꽃이 폈다.

워싱턴포스트(WP)에 따르면 전화를 받은 직원은 대통령이 전화를 걸 것을 몰랐다고 한다. 가게 창업자인 조시 필립스는 "단지 '오늘 중요한 전화가 올 것'이라고 언질만 했다"고 말했다.

영상 끝에는 바이든 대통령과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이 담소를 나누며 주문한 햄버거를 꺼냈다.

백악관은 이날 따로 내놓은 성명에서 "중소기업은 우리 경제의 엔진이자 지역사회의 심장"이라며 "밑바닥부터 중간까지 우리 경제를 건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최근의 증거"라고 밝혔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르포] '기후변화주간' 개막...일상속 탄소중립 실천방안 '한자리'

4월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기후변화주간' 행사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개막식부터 청중들이 좌석을 가득 메웠고, 개막

'ESG공시' 기후분야부터 의무화 추진...공개초안 주요내용은?

금융당국은 '기후' 분야부터 ESG 공시 의무화를 우선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지배구조가 기후리스크를 제대로 관리하는지 투자자들이 알 수 있도록 하고

현대제철, 당진 청소년들과 지역생태계 지킴이 역할 앞장

현대제철이 월드비전, 한국생태관광협회 등 NGO와 함께 당진시 청소년을 대상으로 '나도 시민 과학자' 프로그램을 시행한다.'나도 시민 과학자' 프로그

우리銀, 이산화탄소 210톤 줄이는 자원순환 캠페인 펼친다

우리은행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Be us for Earth!' 캠페인을 펼친다고 22일 밝혔다.'제54회 지구의날'과 '제16회 기후변화주간' 기념

4월 22일 '지구의 날'...절약·재활용으로 탄소저감 나선 기업들

4월 22일 제54회 지구의 날을 맞아 기업들이 일제히 탄소저감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화장품업체 이니스프리는 공병수거 캠페인을 오는 24일까지 진행한

"나는 오늘도 지구를 위해"...오비맥주, SNS 댓글이벤트

오비맥주가 '지구의 날'을 맞아 환경보호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한 소비자 참여 이벤트를 실시한다. 매년 4월 22일인 지구의 날은 지구 환경오염 문제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