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지자체와 손잡고 탄소배출권 확보 나선다

이재은 기자 / 기사승인 : 2023-06-02 11:15:07
  • -
  • +
  • 인쇄
화성·순천 조명사업 통해 年 4200톤 탄소감축
탄소감축량 인증받으면 탄소배출권 확보가능
▲서울 을지로에 있는 SK텔레콤의 T타워 사옥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이 지방자치단체와 손잡고 탄소배출 절감에 나선다.

SK텔레콤은 경기도 화성시, 전라남도 순천시와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 외부사업'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 외부사업'은 특정규모 이상의 기업이나 지자체가 온실가스 감축을 진행한 다음, 이를 환경부로부터 인증받아 탄소배출권을 발급받는 것이다.

SK텔레콤은 지난 2017년 산업통상자원부가 공모한 '지역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화성·순천시에 고효율 LED 조명 교체사업을 진행한 바 있다. 이를 통해 절감된 전력사용량을 탄소배출량 저감실적으로 인정받기 위해 외부사업으로 등록하고, 환경부 승인절차를 밟겠다는 계획이다. 

SK텔레콤이 화성과 순천에 LED로 교체한 가로등과 보안등은 모두 2만1938개에 달한다. 이 조명을 관리할 수 있도록 빅데이터 기술과 통신 기반시설도 제공했다. 조명관리시스템을 활용하면 조명의 전력사용을 더 줄일 수 있기 때문이다. 일례로 도로의 T맵 교통상황이 '원활'이면 가로등 조명의 밝기를 최대에서 70%까지 낮추고, '정체' 상태면 최대 밝기로 운용하는 식이다. 실제로 이를 통해 조명의 전력사용량을 종전보다 30% 줄였다.

'지역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지원사업'을 통해 화성은 연간 3000톤, 순천은 연간 1200톤의 탄소배출량을 절감하는 것으로 SK텔레콤은 추산하고 있다. 합치면 총 4200톤에 이른다. 절감한 탄소배출량에 대해 환경부로부터 인증을 받으면 SK텔레콤은 총량의 절반인 2100톤가량의 탄소배출권을 매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나머지 절반은 해당 지자체가 나눠갖는다.

SK텔레콤은 "연내 외부사업 등록을 하면 앞으로 10년동안 매년 2100톤씩 탄소배출권 절감실적을 확보할 수 있다"고 밝혔다. 환경부가 해당 사업계획서를 승인하면 2년에 한번씩 모니터링과 검증을 받게 되고, 외부사업 유형 가운데 SK텔레콤 사업은 '고정형'에 해당돼 유효기간이 최대 10년이다.

총 탄소배출량 저감치가 연간 4200톤이므로, 탄소배출권이 1톤당 3만원에 거래되는 것을 감안하면 10년간 12억6000만원의 수익이 발생한다. SK텔레콤은 6억3000만원의 수익을 얻고, 화성시는 4억5000만원, 순천시는 1억8000만원의 세외수입을 확보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화성과 순천의 사례를 바탕으로 다른 지자체나 공기업을 상대로 영업을 확장할 계획이다. SK텔레콤 신용식 커넥티비티CO 담당은 "SK텔레콤은 앞선 ICT 에너지 기술을 통해 에너지 비용 절감뿐만 아니라 탄소배출 절감으로 탄소중립에 기여하는 ESG 경영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우리금융, 취약계층에게 본사 강당 웨딩홀 '무료 개방'

우리금융그룹이 8월부터 서울시 중구 회현동 본사 4층 웨딩홀을 사회적 취약계층에게 무료 개방한다고 21일 밝혔다.'우리 WON 웨딩홀'이라고 이름붙은

LG U+, 재난구호현장에 '유플러스 키즈존' 만든다

LG유플러스가 재난구호현장에 아동친화공간 '유플러스 키즈존(U+Kids Zone)'을 운영하기 위해 국제구호단체 더프라미스,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와 업무협

주인 바뀐 남양유업 임직원 대상 '클린컴퍼니 특별교육' 진행

남양유업은 지난 18일 서울 강남구 본사 대강당에서 임직원 준법의식 제고와 준법 문화 확산을 위한 '클린컴퍼니 확립 특별교육'을 실시했다고 19일 밝

대상 '제로 캠페인' 농가 3곳에 온실가스 감축설비 준공

대상이 탄소중립을 위한 사회공헌활동 '제로캠페인'의 일환으로 '농업분야 온실가스감축 설비지원사업'을 통해 지원한 시설원예농가에 온실가스 감축

박상규 SK이노 사장 "SK E&S와 합병은 시너지...성장과 수익 다 잡는다"

11월 1일부터 자산규모 106조원에 이르는 거대 에너지 기업으로 새출발을 하게 된 SK이노베이션은 SK E&S와의 합병을 통해 2030년까지 EBITDA(상각전 영억

삼성전자 6년 연속 에너지대상...올해는 '갤럭시북4 엣지'가 대상

전력효율성을 80% 개선한 삼성전자의 '갤럭시 북4 엣지'가 '올해의 에너지위너상'에서 에너지대상 및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삼성전자는 소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