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마크없는 '눈마사지기' 버젓이 판매...일부 제품은 화상위험

김나윤 기자 / 기사승인 : 2023-11-16 09:44:42
  • -
  • +
  • 인쇄
▲사진은 기사내용과 관련이 없습니다. (사진=연합뉴스)

스마트폰, PC 등 IT기기의 장시간 사용으로 쌓인 눈의 피로를 풀어주는 눈 마사지기가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시중에 안전성을 확인할 수 있는 KC마크가 없는 제품이 버젓이 판매되고 있어 소비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눈 마사지기는 눈과 얼굴에 밀착해 사용하는 만큼 저온 화상, 부종 등의 안전사고가 발생할 우려가 있기 때문이다.

한국소비자원은 시판중인 눈 마사지기 20개 제품의 안전성과 표시실태를 조사한 결과, 피부와 직접 닿는 마사지 패드에서 유해물질이 검출된 제품은 없었다. 그러나 '아이비케어의 리얼3D' 제품의 마사지 패드가 64.2℃까지 올라 50℃ 이하를 준수해야 하는 안전기준을 위반한 것으로 드러났다.

눈 마사지기 제조·수입업자는 제품의 안전성 시험을 실시하고 제품 또는 포장에 KC마크 및 안전확인 신고번호를 표시한 후 출고하거나 통관시켜야 한다. 하지만 안전확인 신고대상 10개 제품 가운데 '눈 마사지기'로 신고·표시한 제품은 2개에 불과했다. 나머지 8개 제품은 '전지 안전인증' 또는 '방송통신기자재 등의 적합성평가(전파인증)'만을 표시했다.

또 눈 마사지기는 KC표시(KC마크 및 안전확인 신고번호)와 더불어 안전기준 부속서의 표시사항도 준수해야 하지만 조사대상 20개 중 11개 제품이 모델명, 제조자명, 제조연월 등 일부 표시사항 및 주의‧기재사항을 누락했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해당 사업자에게 제품의 회수와 표시사항 개선, 안전확인 신고 등을 권고하는 한편, 관계부처에는 조사 결과를 공유하고 눈 마사지기에 대한 관리·감독 강화를 요청할 예정이다.

아울러 소비자에게는 눈 마사지기 구매시 제품이나 포장에 KC표시(KC마크 및 안전확인 신고번호)가 있는지 확인할 것과 제품 설명서에 따른 권장 사용시간, 횟수 및 사용 방법을 준수할 것 등을 당부했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올들어 벌써 45번 발령...서울 고농도 오존 더 늘어난다

기후변화 영향으로 올여름 서울에서 고농도 오존 발생이 증가하고 있다.14일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지난 4월 19일 서울에서 첫 오존주의보가 발령된

세계은행, 아마존 산림복원에 2억弗 채권 발행한다

세계은행이 아마존 열대우림 복원을 위해 2억달러(약 2754억원) 규모의 채권을 발행한다.13일(현지시간) 세계은행은 아마존 열대우림 산림녹화 활동을

"삼성전자 2030년 RE100 달성하면 14조원 절감한다"

2030년까지 삼성전자가 RE100을 달성하면 14조4000억원의 비용을 아낄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13일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는 동아시아 테크기업 13곳이

SK에너지, 열병합발전시스템 구축...탄소배출 줄인다

SK에너지가 에너지 효율이 높은 가스엔진 열병합발전시스템을 만들어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물론 운용비용까지 줄이고 있다.SK에너지는 4년전 가동을

오존층 파괴하는 'HCFC 농도' 30년만에 감소..."국제규제 덕분"

오존층을 파괴하고 지구온난화를 가속시키는 수소염화불화탄소(HCFC) 농도가 30년만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국제사회가 한마음으로 오존층을

[영상] 온난화에 질식하는 제주 앞바다…하얗게 변했다

온난화에 제주도 앞바다가 하얗게 질식하고 있다.11일 제주특별자치도 해양수산연구원이 공개한 '2023년 마을어장 자원생태환경 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