훼손된 아마존 복원작업 '속도낸다'...브라질, 아마존 기금 6억달러 확보

이준성 기자 / 기사승인 : 2024-02-02 13:02:01
  • -
  • +
  • 인쇄

브라질 정부가 훼손된 아마존 밀림을 복원하는 사업에 속도를 낼 계획이다. 지난해까지 아마존 불법 산림벌채를 막기 위한 기금을 6억달러 넘게 확보하고 올해부터 복원 프로젝트를 대거 늘리겠다는 방침이다. 

1일(현지시간) 테레자 캄펠로(Tereza Campello) 브라질 국가개발은행 기금책임자는 "지난해 확보한 아마존 기금은 역대 최고액인 1억4800만달러(약 1963억3680만원)"라고 밝히며 "이 기금은 루이스 이나시우 룰라 다 시우바 대통령(Luiz Inacio Lula da Silva)이 불법 산림벌채를 중단하려는 노력에 힘을 실어주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따라 브라질 정부는 아마존 기금을 6억1020만달러 확보했다. 이 기금으로 올해 아마존 복원을 위한 신규 프로젝트를 500개 이상 지원하겠다는 계획이다. 브라질 정부는 이 기금으로 외국자본에 의존하지 않고 아마존 산림을 보호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하지만 이 기금으로는 아직 충분하지 않다는 평가다. 지난해 주요 선진국들은 브라질 아마존 기금에 약 7억7292만달러(약 1조248억원)를 기부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 그런데 지난해 모금액은 선진국들이 브라질 정부에 약속한 금액의 20%에 지나지 않는다. 영국이 약 1억170만달러를 기부하면서 기금의 대부분을 차지했고, 독일이 약 3783만2567달러를 기부했다. 스위스와 미국은 각각 569만5225달러와 305만1013달러를 기부하는데 그쳤다.

캄펠로 책임은 "미국과 노르웨이, 유럽연합(EU), 덴마크 등과 아마존 기부금에 대해 추기 협의를 진행중"이라며 "여기에는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브라질 아마존 보존 목적으로 미 의회에 5억달러를 요청하겠다는 약속도 포함돼 있다"고 밝혀, 선진국들이 약속한 기부금이 올해 추가로 확보될 수 있음을 시사했다.

브라질의 룰라 대통령이 재임한 이후 지난해 브라질의 산림벌채가 크게 감소했다. 브라질 정부 관계자는 "룰라 대통령은 탈탄소화, 지속가능한 인프라, 새로운 탄소거래 시장창출에 대한 투자를 통해 브라질 경제의 녹색전환을 추진하고 있다"며 "그 일환으로 지난해 브라질 최초의 지속가능성 채권을 판매하고 있다"고 밝혔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삼성물산 '탄소저감 콘크리트 방법론' 인증획득..."국내 건설업 최초"

삼성물산이 국내 건설업계 최초로 저탄소 콘크리트의 탄소저감 효과를 측정하는 방법론을 개발해 공식인증까지 획득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방법론

[단독] '온실효과 1만배' HFC가스소화기...'청정소화기'로 버젓이 판매

온실효과가 이산화탄소의 최대 1만배가 넘는 수소불화탄소(HFC)를 소화약제로 사용하는 소화기가 '청정소화기'로 둔갑해 시중에서 버젓이 판매되고 있

국립생태원·KT&G '장구메기 습지' 보존공사 완료

국립생태원과 KT&G가 올 1월 경북 영양군에 위치한 '장구메기 습지' 보존공사를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장구메기 습지'는 약 3만8000m² 면적의 산

오비맥주, 협력사 탄소배출량 파악 나섰다

오비맥주가 공급망 라인에 있는 협력사들의 탄소배출량 파악에 나섰다.오비맥주는 협력사들의 실제 탄소배출량을 파악하기 위해 '오픈이노베이션'을

정치 외풍에 시달리는 美 ESG펀드...눈칫밥에 ETF 출시도 '주춤'

미국 공화당에 의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가 거센 탄압을 받으면서 지난해 미국에서 출시된 ESG 상장지수펀드(ETF) 상품이 절반으로 줄어들

킨텍스, 지난해 전시장 폐기물 재사용률 12% 달성

킨텍스가 지난 한해동안 종이사용량을 당초 목표인 5%를 훌쩍 넘긴 25%까지 감축했고, 전시장 폐기물 재사용률도 당초 목표인 7%를 넘겨 12%까지 달성했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