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날씨] 설 연휴 포근한 날씨...미세먼지는 '나쁨'

이재은 기자 / 기사승인 : 2024-02-08 16:43:13
  • -
  • +
  • 인쇄
▲설 명절을 앞둔 지난 7일 오전 부산 부산진구청 어린이집에서 원생들이 세배 방법을 배우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설 연휴 기간동안 추위는 쉬어가겠지만, 곳곳에서 미세먼지가 말썽을 부리겠다.

8일 기상청은 우리나라가 이동성고기압 영향권에 들면서 8일부터 설날인 10일 오전까지 전국에 대체로 맑고 포근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연휴 첫날인 9일과 설날인 10일 최저기온은 각각 영하 6~영상 3℃, 영하 7~영상 1℃로 아침엔 다소 추울 수 있지만, 최고기온은 각각 4~11℃, 5~10℃로 평년기온보다 3℃ 높은 수준으로 오를 전망이다.

다만 온화한 날씨에 대기가 정체하면서 공기가 답답하겠다. 이날 서울과 충북에서 초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보이고 있는데, 중국발 스모그까지 유입되면서 대기질은 계속 나빠지겠다. 특히 연휴 첫날인 9일은 강원, 남해안 지역을 제외한 중서부 지역에서 공기가 종일 탁하겠다.

10일 오후부터 11일 오전까지는 기압골이 서쪽에 비를 뿌려 설 당일부터 경기 남부, 충청, 호남을 중심으로 약하게 비나 눈이 내리겠다.

일요일인 11일 오후부터는 북서쪽에서 확장하는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이 차츰 평년 수준으로 낮아지겠다. 바람도 세게 불어 체감적으로도 춥게 느껴지겠다.

따라서 내리는 비나 눈의 양은 적어도, 도로가 얼어붙으면서 귀경·귀성길 운전을 유의해야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충청·호남 등지에서 귀경할 경우 눈과 비가 내릴 수 있으니 빙판길과 블랙아이스 등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삼성물산 '탄소저감 콘크리트 방법론' 인증획득..."국내 건설업 최초"

삼성물산이 국내 건설업계 최초로 저탄소 콘크리트의 탄소저감 효과를 측정하는 방법론을 개발해 공식인증까지 획득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방법론

[단독] '온실효과 1만배' HFC가스소화기...'청정소화기'로 버젓이 판매

온실효과가 이산화탄소의 최대 1만배가 넘는 수소불화탄소(HFC)를 소화약제로 사용하는 소화기가 '청정소화기'로 둔갑해 시중에서 버젓이 판매되고 있

국립생태원·KT&G '장구메기 습지' 보존공사 완료

국립생태원과 KT&G가 올 1월 경북 영양군에 위치한 '장구메기 습지' 보존공사를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장구메기 습지'는 약 3만8000m² 면적의 산

오비맥주, 협력사 탄소배출량 파악 나섰다

오비맥주가 공급망 라인에 있는 협력사들의 탄소배출량 파악에 나섰다.오비맥주는 협력사들의 실제 탄소배출량을 파악하기 위해 '오픈이노베이션'을

정치 외풍에 시달리는 美 ESG펀드...눈칫밥에 ETF 출시도 '주춤'

미국 공화당에 의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가 거센 탄압을 받으면서 지난해 미국에서 출시된 ESG 상장지수펀드(ETF) 상품이 절반으로 줄어들

킨텍스, 지난해 전시장 폐기물 재사용률 12% 달성

킨텍스가 지난 한해동안 종이사용량을 당초 목표인 5%를 훌쩍 넘긴 25%까지 감축했고, 전시장 폐기물 재사용률도 당초 목표인 7%를 넘겨 12%까지 달성했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