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도 'AI전쟁' 본격 참전…괴물칩 탑재한 '아이패드 프로' 공개

조인준 기자 / 기사승인 : 2024-05-08 17:28:21
  • -
  • +
  • 인쇄
▲팀 쿡 애플 CEO (사진=연합뉴스)

애플이 인공지능(AI)용 고성능 반도체를 탑재한 신형 아이패드로 글로벌 IT 기업들의 'AI 전쟁'에 본격 참전했다.

7일(현지시간) 애플은 온라인 신제품 공개행사 '렛 루즈'(Let Lose)에서 신형 '아이패드 프로'를 공개했다. 애플이 새로운 버전의 아이패드를 선보이는 것은 2022년 10월 이후 처음으로 1년 반만에 신제품이 나온 것이다. 아이패드 프로는 11인치와 13인치, 2가지 모델로 나오며, 두께는 기존 아이패드 가운데 가장 얇은 5.1㎜다. 또 아이패드 최초로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화면이 적용됐다.

이날 애플은 아이패드 프로에 탑재된 신형 침 'M4'도 함께 소개했다. 지난해 10월 노트북PC '맥북 프로'에 탑재한 M3칩의 후속모델이다. M4는 출시전부터 강력한 성능을 지닌 것으로 알려져 이른바 '괴물칩'으로 불리며 IT업계의 관심을 끌어모았다.

3나노미터 공정으로 만들어진 M4 칩은 AI 연산작업 특화 '뉴럴 엔진'이 탑재돼 있어 1초당 38조회에 달하는 연산능력을 갖추고 있다. 기존 아이패드 프로에 탑재된 M2칩의 중앙처리능력(CPU)보다 1.5배 빠르고, 그래픽처리장치(GPU)의 경우 최대 4배나 빠른 성능을 보인다. 그러면서도 M2칩의 절반 수준의 전력으로 동일 성능을 보일 수 있다.

애플은 "M4의 뉴럴 엔진은 오늘날 모든 AI PC의 신경망처리장치(NPU)보다 더 강력하다"고 자신했다.

우선 아이패드 프로는 음성을 문자로 바꿔주는 실시간 자막(STT) 기능을 비롯해 영상이나 사진 속 피사체를 식별하는 시각정보 찾아보기 등의 기능을 제공한다. 또 영상편집 도구에서 간단한 조작으로 4K 동영상 속 배경과 피사체를 자연스럽게 분리할 수 있다. 악보작성 도구인 '스태프패드'는 피아노 연주를 듣기만 하면 실시간으로 악보를 생성해내기도 한다.

카메라 기능도 한층 업그레이드돼 카메라 앱에서 문서를 자동으로 인식할 수 있다. 심지어 문서 위로 그림자가 질 경우 새로운 적응형 플래시를 활용해 이미지를 여러 장 촬영한 뒤 이를 조합해 그림자가 사라진 깔끔한 스캔본을 완성할 수 있다.

'아이패드 프로' 가격은 11인치는 899달러(약 122만원), 13인치는 1199달러(약 163만원)부터 시작한다. 성능을 강화한 만큼 제품 가격도 이전 모델보다 약 27만원 비싸다.

애플은 데이터센터용 AI칩도 개발하고 있다. 뉴욕타임스 등 외신에 따르면 애플은 데이터센터 서버에서 AI 소프트웨어가 실행되도록 하는 칩을 개발하는 프로젝트 'ACDC'를 진행중이다. 이 칩은 기존 AI칩과 달리 '학습'보다 '추론'에 초점을 맞췄다. 학습용 AI 반도체는 대량의 데이터를 처리할 강력한 연산 기능이 요구되는 반면, 추론용 칩은 상대적으로 낮은 전력과 비용으로 문제를 처리할 수 있다.

이 칩은 애플이 설계하고 반도체 위탁생산 협렵사인 대만 TSMC의 3나노 공정에서 생산되며 내년 하반기 양산이 목표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용자 측면에서의 AI 기능도 강화한다. 애플은 지난해초부터 '에이잭스'라는 이름의 대규모언어모델(LLM)을 준비중이며, 이를 음성비서 '시리'에 적용해 문서 요약·분석같은 AI 기능을 지원할 것으로 기대된다. 해당 기능은 iOS18 업데이트를 통해 구현하고, 하반기 출시될 아이폰16 시리즈에 탑재될 것으로 보인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LG생건, 서울 중랑천의 '수달 보호' 돕는다

LG생활건강이 서울 중랑천 '수달 보호지역' 지정 캠페인 후원 등 다양한 수달 보호 사업을 전개한다고 27일 밝혔다. 천연기념물 제330호이자 멸종위기 1

LG전자, 스타벅스 매장에 텀블러 세척기 설치한다

LG전자가 다회용컵 확산을 위해 텀블러 세척기 '마이컵'(myCup)을 전국 스타벅스 매장에 설치해 다회용컵 사용문화 확산에 나선다.LG전자는 환경부, 스타

경기도, 중소기업 태양광 지원대상 '자가용'까지 확대

경기도가 중소기업 태양광 설치 금융지원 범위를 전력판매 목적뿐 아니라 직접 소비를 위한 자가용으로도 확대한다.27일 경기도는 지난 3월 출시한 '경

KB금융, 국내 최초 '기업가치 제고 계획' 예고 공시

KB금융그룹이 코리아디스카운트 해소를 위한 '기업가치 제고 계획'을 국내 기업 가운데 처음으로 공개한다.27일 KB금융은 최근 이사회와 함께 논의한 'KB

KCC·LG화학 '친환경 도료' 연구개발에 '맞손'

KCC와 LG화학이 친환경 원료를 활용한 도료 연구·개발을 위해 손잡는다.KCC와 LG화학은 지난 23일 16시 용인시 마북동 소재 KCC 중앙연구소에서 '친환

유전자 변형 모기로 말라리아 없앤다…생태계 영향 없을까

아프리카에서 말라리아 모기를 없애기 위해 유전자 변형(GMO) 모기를 방류했다.영국 생명공학업체 옥시텍(Oxitec)은 23일(현지시간) 동아프리카 지부티에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