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 한류는 'K게임'…글로벌 게임쇼에 국내 개발사 총출동

조인준 기자 / 기사승인 : 2024-07-03 14:59:16
  • -
  • +
  • 인쇄
▲'게임스컴 2024' 참가를 알린 크래프톤(사진=크래프톤)

K-게임이 글로벌 게임시장 공략을 위해 출사표를 던진다.

3일 게임업계에 따르면 크래프톤과 펄어비스, 넥슨 등 국내 개발사들이 오는 8월 21일~25일까지 독일 쾰른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게임쇼 '게임스컴 2024'에 참가한다.

게임스컴에 출품된 게임들은 전세계 게임 팬들의 시험대에 올라 출시를 앞둔 사전평가가 이뤄지게 된다. 여기서 어떤 평가를 얻는지에 따라 글로벌 흥행여부가 결정될 수 있다. 실제로 지난해 출시돼 글로벌 시장에서도 우수한 성적을 남긴 '데이브 더 다이버', 'P의거짓' 등도 2022년 게임스컴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 흥행게임으로 자리매김한 바 있으며, 지난해 게임스컴 최대 화제작이던 중국산 게임 '검은신화 오공'도 사전예약으로만 이미 수백억원의 매출을 올렸다는 분석이 나올 정도다.

크래프톤은 신작 '다크앤다커 모바일', '인조이'와 대표 게임 '플레이어언노운 배틀그라운드' 등 3개 작품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선봉에 선 다크앤다커 모바일은 던전에서의 탈출을 주제로 하는 익스트랙션 던전크롤링 역할수행게임(RPG) 신작으로 배틀로얄 장르 특유의 '생존'과 던전크롤러 장르의 '탐험' 요소, RPG 장르의 다양한 '성장' 요소가 활용됐다. 연내 글로벌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며, 8월초에는 한국과 미국을 비롯해 일본, 튀르키예 등에서 글로벌 테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글로벌 게이머들에게 가장 큰 주목을 받고 있는 '한국판 심즈', 인조이는 크래프톤이 개발 중인 인생 시뮬레이션 게임이다. 캐릭터 '조이'들이 각자의 의지를 가지고 살아가는 도시가 구현됐으며 현실처럼 유행, 소문, 질병 등 다양한 사건사고가 발생한다. 최근 공개된 정보에 따르면 차량, 단체활동, 도시편집, 스튜디오, 포토 모드 등 여러 기능들이 개발되고 있으며 조이이 행동을 결정하는데 영향을 끼치는 '카르마' 시스템도 준비중이다.

크래프톤은 게임의 새로운 재미를 발굴해 글로벌 시장으로 확장하는 방향성을 뜻하는 '스케일업 더 크리에이티브' 전략을 주제로 부스를 준비하며, 부스 방문 관람객들을 위한 출품작 시연 기회 및 다양한 이벤트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게임스컴 2024에서 최초로 일반 시연을 준비한 펄어비스 '붉은사막'(사진=펄어비스)

펄어비스는 게임스컴에서 최초로 액션RPG 신작 '붉은사막' 시연 부스를 마련할 예정이다. 그동안 파트너사와 미디어에게만 비공개로 시연됐기 때문에 게임팬들의 관심이 쏠릴 것으로 보인다.

붉은사막은 지난해 게임스컴 전야제인 '오프닝 나이트 라이브'(ONL)에서 신규 게임 플레이 영상을 공개해 글로벌 미디어로부터 호평을 받았다. 붉은사막은 펄어비스의 자체개발 차세대 게임 엔진 '블랙스페이스엔진'으로 개발중이며 글로벌 동시 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허진영 펄어비스 대표는 지난 1분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붉은사막 개발이 마무리 단계에 접어듦에 따라 마케팅을 본격적으로 시작할 예정"이라며 "글로벌 게임 행사인 게임스컴에 참가해 유저들이 게임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게임팬들은 "드디어"라는 반응이다. 신규 플레이 영상이 공개될 때마다 "드디어 한국에서도 이런 게임이 나오는구나", "이게 진짜 게임이지" 등 찬사가 쏟아졌지만 출시 기간이 계속 지연돼 팬들의 불만이 쌓였기 때문이다. 붉은사막은 2019년 지스타에서 처음 영상으로 공개돼 2021년 하반기 출시를 목표로 개발 중이었으나 자체개발엔진을 이용한 새로운 개발 환경과 코로나19 팬데믹이 겹치면서 출시가 계속 미뤄졌었다.

다만 업계에서의 관심을 계속 받고 있는 점, 최근 소니와 엑스박스 양쪽 콘솔 플랫폼으로부터 독점 타이틀 러브콜을 받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진 만큼 콘솔 게임팬들의 이목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던전앤파이터 IP를 활용한 넥슨 콘솔 신작 '더 퍼스트 버서커: 카잔'(사진=넥슨)

넥슨은 인기 지적재산(IP) '던전앤파이터'를 활용한 '퍼스트 버서커: 카잔'을 내세운다. 던전앤파이터 IP로 선보이는 고난이도 액션RPG 장르로 첫 콘솔 도전작인만큼 기대받는 상황이다.

넥슨은 네오플 고유의 액션성을 콘솔 플레이 형식으로 재해석해 타격과 피격감을 강화하고, 이에 더해 애니메이션풍 그래픽을 넣어 독특한 세계관을 연출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카잔' 개발을 총괄한 윤명진 네오플 대표는 지난해 게임스컴을 직접 방문해 현지 게임 트렌드를 확인했던 만큼, 카잔이 어떤 게임성을 보여줄지 게임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업계 한 관계자는 "2022 게임스컴에서 넥슨 '데이브 더 다이버'와 네오위즈 'P의거짓', 시프트업 '스텔라블레이드' 등 여러 국산 콘솔 게임이 크게 주목을 받은 바 있다"며 "최근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국산 게임들이 호평받으며 우수한 성적표를 받고 있는 만큼, 올해 게임스컴에서도 K게임에 대한 관심이 큰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정부 '탄소국경조정제' 중소기업 지원방안 설명회 개최

정부가 25일 대전 한국철도공사 본사에서 관계부처(중소벤처기업부,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 관세청) 및 유관기관 합동으로 유럽연합 탄소국경조정제

오비맥주, 몽골에서 15년째 '카스 희망의 숲' 조성…4만6500그루 심었다

오비맥주가 15년동안 몽골에서 4만6500그루의 나무를 심었다.오비맥주는 지난 24일 몽골 에르덴 지역에 위치한 '카스 희망의 숲' 일대에서 국제 환경단체

환경부, 하반기 '녹색채권' 지원대상 중소중견기업 모집

정부가 올 하반기 녹색채권 이자 비용을 지원해줄 중소·중견기업 대상사업자를 모집한다.24일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중소·중견기

환경재단·하이브, 방글라데시에 맹그로브 1년간 10만그루 식재

환경재단과 하이브가 지난 1년간 방글라데시에 맹그로브 10만그루를 식재하고 성장한 모습을 담은 영상을 '맹그로브의 날'을 맞아 24일 공개했다.맹그

창업자 김범수의 이례적 구속...카카오 경영쇄신에 '먹구름'

SM엔터테인먼트 인수과정에서 시세조종 의혹을 받고 있는 카카오 창업자 김범수 경영쇄신위원장이 23일 검찰에 구속되면서 카카오는 오너 사법리스크

전세계 ESG 소송 2.5배 증가..."韓기업 '내부통제시스템' 구축해야"

전세계적으로 기후·환경뿐만 아니라 노동·인권 분야까지 소송이 급증하고 있어, 국내 기업들도 이에 대한 대응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대한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