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지오센트릭, 유럽 플라스틱 재활용 합작공장 설립한다

백진엽 기자 / 기사승인 : 2022-06-16 10:18:47
  • -
  • +
  • 인쇄
수에즈-루프社와 합작법인 설립 협약체결
▲SK지오센트릭은 프랑스 수에즈, 캐나다 루프와 프랑스에 플라스틱 재활용 합작법인을 설립하기로 했다. 왼쪽부터 루프 CEO 대니얼 솔로미타, 수에즈 부사장 맥스 펠레그리니, SK지오센트릭 나경수 사장. (사진=SK지오센트릭)


SK지오센트릭이 국내 화학업계 최초로 프랑스에 폐플라스틱 재활용을 위한 합작법인을 설립한다. 

SK이노베이션의 친환경 화학 자회사 SK지오센트릭은 프랑스에 합작법인을 설립하기 위해 프랑스 환경전문기업 수에즈(SUEZ), 플라스틱 재활용 기술을 보유한 캐나다 루프 인더스트리(Loop Industries)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업무협약은 프랑스 파리에 있는 수에즈 사옥에서 진행됐으며, 이 자리에 SK지오센트릭 나경수 사장, 수에즈 부사장 맥스 펠레그리니(Max Pellegrini), 루프 CEO 대니얼 솔로미타(Danniel Solomita)가 참석했다.

3사는 합작법인 설립에 동등한 비율로 참여하는 것을 검토하기로 했다. 3사의 합작법인이 설립되면 국내 기업으로는 처음으로 유럽에 플라스틱 재활용 공장을 설립하는 것이다. 이 합작법인은 연간 7만톤의 재생 플라스틱을 생산하는 것을 목표로 하게 된다.

지난 2019년 프랑스 폴리머 업계 1위인 아르케마(Arkema)의 고기능성 폴리머 사업을 3억3500만유로에 인수한 바 있는 SK지오센트릭은 이번 합작법인이 설립되면 유럽 시장에서 영향력이 더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또 SK지오센트릭은 지난 60년간 화학공장을 운영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합작법인 공장 운영을 감독하고 컨설팅하는 역할을 맡게 된다.

수에즈는 1858년 수에즈 운하 운영 및 관리를 위해 설립된 회사로 오래된 역사를가진 유럽의 수처리 및 폐기물 전문업체다. 수에즈는 프랑스 외에도 네덜란드, 독일, 벨기에 등 유럽 각국에서 폐플라스틱을 수거하고 이를 원료로 공급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캐나다에 있는 루프는 화학적 재활용 기술(해중합)로 유색 페트(PET), 폴리에스터 섬유 등 현재 소각·매립되거나 저부가로 재활용되는 폐플라스틱을 고품질 재생수지로 생산하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회사다.

SK지오센트릭은 지난해 루프사에 총 5650만달러를 투자해 지분 10%를 확보하며 아시아 사업 독점권을 확보했다. 첫번째 공장을 울산 리사이클 클러스터 내에 구축할 예정이다.

유럽연합(EU)은 플라스틱 재생원료 사용을 의무화하고 있다. 특히 페트 소재 음료병은 2025년까지 25%, 2030년까지 30% 재생원료 사용이 의무화됐다. 이런 변화와 함께 고품질 재생원료에 대한 수요 급증 또한 예상되는 상황이다. 3사는 유럽 내 플라스틱 재활용 공장에서 생산하는 고품질 재생원료로 늘어나는 수요에 부응할 것으로 기대된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온실가스 배출 2위 '석유화학업계', 수소연료로 '넷제로' 선봉

철강업종에 이어 국내에서 두번째로 온실가스 배출이 많은 석유화학 업계가 수소연료를 사용한 온실가스 감축에 나서고 있다. 나프타 열분해 공정을

EU, '기업 지속가능성 보고지침' 최종안 합의…'그린워싱 퇴출'

유럽연합(EU)이 기업의 지속가능성 보고 요건 강화에 합의하면서 '그린워싱 기업 퇴출'에 들어갔다.EU이사회와 유럽의회는 지난 21일(현지시간) '기업 지

[팩트체크] 전경련 "주요국 원전 비중 늘었다" 사실일까?

전국경제인연합회(이하 전경련)가 화석연료 발전비중을 낮추기 위해 원전 발전을 확대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이를 위해 제시한 해외 현황이나

COP26 유일한 합의 '벌채 중단'...러-우 전쟁에 '말짱 도루묵'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국제 목재 거래량이 급감하면서 각국이 목재 수요를 충당하기 위해 규제 완화에 나섰고, 이에 따른 무분별한 벌목으로

SK C&C, 공장 대기오염물질 통합관리하는 플랫폼 출시

SK㈜ C&C가 공장 굴뚝에서 배출되는 대기오염물질을 통합 모니터링하는 플랫폼 'I-FACTs TMS'(아이팩토리 티엠에스)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TMS(Telemeter

플라스틱 용기 대체하는 축산용 '종이 포장재' 나왔다

쇠고기와 돼지고기 등 축산물을 소량 포장해 판매할 수 있는 종이 포장재가 개발됐다.대상홀딩스의 자회사로 육류 가공과 판매를 주업으로 하는 ㈜혜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