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바이러스 비 막아라"…방호복 뺨치는 코로나 우산

조인준 기자 / 기사승인 : 2022-12-29 16:45:21
  • -
  • +
  • 인쇄
中 황당한 방역법에 온라인 시끌
코로나 공포에 새부리 마스크도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거대 비닐우산을 쓰고 장을 보러 나온 중국의 한 커플(사진=인민일보 트위터 캡쳐)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중국에서 황당한 방역법을 시행하는 시민들의 모습이 포착돼 화제다.

중국 인민일보는 한 커플이 발끝까지 가리는 '대형 비닐우산'을 쓰고 야채 시장에서 장을 보는 모습을 담은 영상을 지난 23일 공식 소셜미디어(SNS)에 공개했다. 영상과 함께 "한 중국인 커플이 개인 방역을 또 다른 차원으로 끌어올렸다"는 문구를 적었다.

이들은 평범한 우산 위로 비닐을 덮어씌워 머리부터 발끝까지 가릴 수 있는 개조 우산을 쓰고 다녔다.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상황에서 다른 사람과 직접 접촉하는 것을 최대한 피하기 위함으로 보인다.

채소 구입을 맡은 여성은 상인과 거래를 할 때마다 발밑에 있는 비닐을 들어 올렸다. 일부 상인들은 직접 허리를 숙여 물건과 잔돈을 건네주기도 했다.

해당 영상은 현재 조회수 80만7000회 이상을 기록하며 온라인에서 화제를 모았다.

영상을 본 누리꾼들은 재밌다는 반응을 보이면서도 "이게 바이러스를 피하는 과학적인 방법인가. 비를 피할 때나 적합하다", "비닐을 들어 올릴 때 바이러스가 퍼질 수 있다" 등 커플을 비꼬는 반응을 보였다.

이 밖에도 지난 24일 SNS에 공개된 영상에는 한 남성이 새부리 모양의 마스크를 쓰고 식사를 하고 있었다. 마스크는 남성이 음식을 입에 넣을 때 같이 벌어지면서 누리꾼들의 눈길을 끌었다. 17초 분량의 해당 영상은 20만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한편 중국은 백지 시위 이후 지난 3년 동안 철저히 유지하던 '제로 코로나' 정책을 '위드 코로나'로 급선회했다. 이후 중국에서는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다. 중국 방역당국은 지난 25일부터 매일 해오던 신규 감염자 통계를 발표하지 않겠다고 밝힌 상태라 정확한 통계는 알 수 없다.

단 외신들은 중국의 하루 신규 확진자가 3700만 명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며, 이달 들어 중국 전체 인구의 17.56%(약 2억4800만 명)가 감염됐다고 전했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허리케인 '알베르토' 멕시코 육지로 돌진…해변도시 '물바다'

멕시코만에서 형성된 열대성 폭풍이 육지로 향하면서 멕시코와 미국 텍사스주 해안 도시들이 물바다가 됐다.19일(현지시간) AP통신 등 현지 매체에 따

네이버·HK이노엔·안랩...상장사 자산규모별 'ESG경영 리더기업' 선정

네이버, HK이노엔, 안랩이 각 자산구간별 ESG경영 리더 기업으로 선정됐다.20일 ESG 평가기관 서스틴베스트는 2024년 상반기 국내 상장사 1072곳을 대상으로

환경부, 음식물쓰레기·가축분뇨로 바이오가스 생산 늘린다…온실가스 연간 100만t 감축 목표

환경부가 바이오가스 산업을 육성해 연간 2300억원의 화석연료를 대체하고, 100만톤 가량의 온실가스를 감축하겠다고 밝혔다.환경부는 20일 한덕수 국무

포스코퓨처엠 '탄소중립 전담조직' 신설...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포스코퓨처엠이 탄소중립 전담조직을 설립해 탄소중립 로드맵을 최신화하고, 제품 전과정 평가(LCA)를 공개하는 등 선도국 시장 대응에 나섰다.20일 포

엘니뇨 가고 라니냐 온다…기상청, 올여름 '돌발 태풍' 주의

올해 엘니뇨 현상이 끝나고 라니냐 현상으로 전환되면서 올여름 돌발 태풍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전망이다.19일 기상청에서 열린 '여름철 위험기상 대비

음경에서 '미세플라스틱' 발견...발기부전 일으킬 수 있다

고환과 정액에 이어, 음경에서도 미세플라스틱이 검출되면서 남성 생식력 저하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전문가들은 남성의 생식력이 최근 수십 년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