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런다고 제가 쫄겠냐?"...서경덕 교수, 日공항에서 2시간씩 조사받아

조인준 기자 / 기사승인 : 2024-02-19 13:42:12
  • -
  • +
  • 인쇄
▲독도에 입도한 서경덕 교수 (사진=서경덕 교수)

독도지킴이로 유명한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일본 공항에서 2시간이나 붙잡혀 강도 높은 조사를 받았다는 소식이 전해져 누리꾼들이 공분했다.

서 교수는 지난 16일 개인 소셜서비스(SNS)를 통해 "지난번에도 그러더니 오늘도 역시 요나고공항에서 2시간이나 저를 붙들고 내보내주지 않았다"면서 일본 공항으로부터 부당한 대응을 받았다고 밝혔다.

서 교수는 매해 2월 22일 일본 시마네현에서 개최되는 '다케시마의 날' 행사에 직접 방문해 행사 내용을 파악하고, 독도와 관련해 왜곡된 점이 있는지 확인한 후 대응해 왔다. 올해도 이 행사를 조사하기 위해 일본을 방문했는데 공항에서 2시간이나 발목을 잡혔다는 것이다. 그는 조사서 등 각종 서류를 5장이나 쓰고 가족이름부터 성별, 나이까지 적은데다가 트렁크의 속옷까지 검사받았다고 말했다.

서 교수는 이같은 대응에 대해 "이런다고 내가 쫄겠나? 저를 많이 두려워하나 보다"라며 "이제 공항에서 나와 버스 타고 마쓰에시로 이동 중, 잘 조사하고 돌아가겠다"고 적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한 나라의 학자를 무슨 테러리스트 대하듯 탈탈 털냐", "딱 교수님한테만 이러는 거보니 블랙리스트 명단이라도 만들었나보다", "입국 절차가 많이 힘드셨을텐데 교수님 끈기에 감탄한다"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서 교수는 오는 삼일절을 맞아 티몬과 함께 소상공인들이 생산한 독도 관련 상품을 판매하는 온라인 '독도마켓'을 19일부터 오는 3월 10일까지 펼친다고 밝혔다. 독도마켓에는 독도 소주 및 동해 소주, 독도 강치 바디필로우, 독도 비누 등 약 47종의 독도 관련 굿즈가 판매되며 라이브 방송을 통해 서 교수가 직접 독도에 관한 다양한 지식을 전할 예정이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르포] '기후변화주간' 개막...일상속 탄소중립 실천방안 '한자리'

4월 22일 '지구의 날'을 맞아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기후변화주간' 행사가 성황리에 개최됐다. 개막식부터 청중들이 좌석을 가득 메웠고, 개막

'ESG공시' 기후분야부터 의무화 추진...공개초안 주요내용은?

금융당국은 '기후' 분야부터 ESG 공시 의무화를 우선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지배구조가 기후리스크를 제대로 관리하는지 투자자들이 알 수 있도록 하고

현대제철, 당진 청소년들과 지역생태계 지킴이 역할 앞장

현대제철이 월드비전, 한국생태관광협회 등 NGO와 함께 당진시 청소년을 대상으로 '나도 시민 과학자' 프로그램을 시행한다.'나도 시민 과학자' 프로그

우리銀, 이산화탄소 210톤 줄이는 자원순환 캠페인 펼친다

우리은행은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전 임직원이 참여하는 'Be us for Earth!' 캠페인을 펼친다고 22일 밝혔다.'제54회 지구의날'과 '제16회 기후변화주간' 기념

4월 22일 '지구의 날'...절약·재활용으로 탄소저감 나선 기업들

4월 22일 제54회 지구의 날을 맞아 기업들이 일제히 탄소저감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화장품업체 이니스프리는 공병수거 캠페인을 오는 24일까지 진행한

"나는 오늘도 지구를 위해"...오비맥주, SNS 댓글이벤트

오비맥주가 '지구의 날'을 맞아 환경보호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한 소비자 참여 이벤트를 실시한다. 매년 4월 22일인 지구의 날은 지구 환경오염 문제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