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소독하고 절단까지...개미들 고난도 수술행위 첫 '포착'

조인준 기자 / 기사승인 : 2024-07-03 11:20:32
  • -
  • +
  • 인쇄
▲다리를 다친 동료를 치료해주는 개미(영상=Danny Buffat)

개미가 다리를 다친 동료 개미를 진단하고 심지어 다리를 절단하는 수술까지 진행하는 등 의료행동을 하는 것이 발견됐다.

독일 뷔르츠부르크대 에릭 프랭크 교수연구팀은 3일 과학저널 '커런트 바이올로지'에서 플로리다 왕개미가 동료 개미의 다친 다리를 진단하고 소독하거나 절단하는 등 정교하게 치료하는 장면을 포착했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치료효과를 실험적으로 테스트한 결과 치료받은 개미의 생존율이 아무런 처치도 받지 않은 개미보다 월등히 높았다"며 "동물계에서 이처럼 상처를 체계적으로 진단해 절단 치료를 하는 사례는 이번이 유일하다"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앞서 지난 5월 인도네시아의 한 오랑우탄이 약초를 짖이겨 자신의 상처에 바르는 등의 치료 행위가 확인된 바 있지만, 절단같은 고난도 수술행위가 발견된 것은 여지껏 없었다는 것이다.

개미의 치료행동은 이미 발견된 적이 있다. 프랭크 교수연구팀은 지난해 스위스 로잔대 연구팀과 공동으로 아프리카 사하라 사막 이남에 사는 마타벨레 개미가 상처의 감염 여부를 구분해 체내 분비 항생물질로 환부를 덮어 치료하는 사례를 발견해 보고한 바 있다.

그러나 플로리다 왕개미는 항생물질 분비샘이 없기 때문에 감염 여부를 진단한 후 입으로 상처 부위를 세척만 하거나 세척 후 다리를 완전히 절단하는 방법 중 하나를 선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개미들은 넓적다리마디(대퇴부) 열상의 경우 상처가 난 다리를 입으로 씹어 완전히 절단했으나, 종아리마디나 발목마디 부상은 상처 부위를 세척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개미가 상처 부위에 따른 감염 위험을 정확히 구별해 치료하는 셈이다.

일반적으로 넓적다리마디에 부상을 입은 개미의 생존율은 40%, 종아리마디, 발목마디 부상은 15% 미만인데, 치료를 받은 경우 생존률이 각각 90%, 75%로 비약적으로 올랐다.

프랭크 박사는 "개미가 상처를 진단하고 감염 여부를 확인하고 적절한 방법으로 치료하는 것은 인간에 필적할 수 있는 유일한 의료체계라고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개미의 행동이 나이에 따라 변하지만 치료 행동 학습에 대한 증거가 없는 점을 볼 때 이런 치료 행위는 다른 개미의 행동을 학습하는 것이 아닌 타고난 본능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Copyright @ NEWSTREE All rights reserved.

뉴스트리 SNS

  • 뉴스트리 네이버 블로그
  • 뉴스트리 네이버 포스트
  • 뉴스트리 유튜브
  • 뉴스트리 페이스북
  • 뉴스트리 인스타그램
  • 뉴스트리 트위터

핫이슈

+

Video

+

ESG

+

정부 '탄소국경조정제' 중소기업 지원방안 설명회 개최

정부가 25일 대전 한국철도공사 본사에서 관계부처(중소벤처기업부, 산업통상자원부, 환경부, 관세청) 및 유관기관 합동으로 유럽연합 탄소국경조정제

오비맥주, 몽골에서 15년째 '카스 희망의 숲' 조성…4만6500그루 심었다

오비맥주가 15년동안 몽골에서 4만6500그루의 나무를 심었다.오비맥주는 지난 24일 몽골 에르덴 지역에 위치한 '카스 희망의 숲' 일대에서 국제 환경단체

환경부, 하반기 '녹색채권' 지원대상 중소중견기업 모집

정부가 올 하반기 녹색채권 이자 비용을 지원해줄 중소·중견기업 대상사업자를 모집한다.24일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중소·중견기

환경재단·하이브, 방글라데시에 맹그로브 1년간 10만그루 식재

환경재단과 하이브가 지난 1년간 방글라데시에 맹그로브 10만그루를 식재하고 성장한 모습을 담은 영상을 '맹그로브의 날'을 맞아 24일 공개했다.맹그

창업자 김범수의 이례적 구속...카카오 경영쇄신에 '먹구름'

SM엔터테인먼트 인수과정에서 시세조종 의혹을 받고 있는 카카오 창업자 김범수 경영쇄신위원장이 23일 검찰에 구속되면서 카카오는 오너 사법리스크

전세계 ESG 소송 2.5배 증가..."韓기업 '내부통제시스템' 구축해야"

전세계적으로 기후·환경뿐만 아니라 노동·인권 분야까지 소송이 급증하고 있어, 국내 기업들도 이에 대한 대응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대한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