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

thumbimg

여객기 하늘에서 또?...'난기류' 기후변화로 잦아지고 길어진다
기후변화로 인해 항공기에 큰 피해를 주는 난기류 사고가 증가하고 있다.26일(현지시간) 아일랜드 더블린공항은 카타르항공 여객기가 난기류를 만나면서 12명의 부상자가 나왔다고 밝혔다. 싱가포르 항공기에서 난기류 사망사고가 발생한지 불과 5일만이다.카타르 도하에서 출발한...2024-05-27 11:35:41 [김나윤]

thumbimg

순식간에 몰아닥친다...풍속 217㎞ 토네이도 美중남부 휩쓸어
미국에서 회오리 폭풍인 토네이도가 연일 발생하고 있다. 기후변화와 엘니뇨가 라니냐 현상으로 바뀌는 과정에서 이같은 현상이 일어나고 있으며, 이에 따른 피해규모는 이전보다 훨씬 커지고 있다.26일(현지시간) AP통신과 CNN 등 외신 보도에 따르면 지난 25일~26일 ...2024-05-27 10:37:01 [조인준]

thumbimg

올해 북미지역 최악의 허리케인 몰려온다...원인은?
기후위기 그리고 엘니뇨와 라니냐의 합작으로 북미지역에 역대 최악의 허리케인들이 다가오고 있다는 예보다.23일(현지시간) 미국 해양대기청(NOAA)은 오는 6월 1일~11월 30일 '북대서양 허리케인 시즌'을 맞아 풍속 62.8㎞/h 이상의 폭풍이 17~25건의 몰아닥...2024-05-24 15:39:37 [이재은]

thumbimg

바다 수온상승에 진해만 '산소부족 물덩어리' 발생
남해안 진해만에서 올해 첫 '산소부족 물덩어리(빈산소수괴)'가 관측됐다.해양수산부 국립수산과학원은 지난 22~23일 현장조사를 실시한 결과 용존산소 농도 1.55~2.83 mg/L의 산소부족 물덩어리가 진해만 해역 저층에서 관측됐다고 밝혔다.산소부족 물덩어리(빈산소수...2024-05-23 18:10:07 [김나윤]

thumbimg

기후위기로 강물이 녹슬었다고?...주황색으로 변한 알래스카 강물
수정처럼 맑은 물과 수려한 경관으로 유명한 알래스카의 강물이 녹슨철과 같은 주황빛으로 물들었다. 그런데 이 기현상은 기후위기로 인한 재앙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미국 국립공원관리청(NPS) 북극생태학자 조너선 오도넬 연구팀은 최근 미국 알래스카주 북부 브룩스산맥 일대...2024-05-23 16:18:35 [이재은]

thumbimg

'메탄·아산화질소' 동시 제거하는 습지 미생물 발견
온실가스인 메탄과 아산화질소를 동시에 제거할 수 있는 미생물을 국내 연구진이 찾아냈다.한국연구재단은 충북대 이성근 교수 연구팀이 습지에 서식하는 메탄산화미생물 '메틸로셀라 툰드라(Methylocella tundrae) T4'와 '메틸아시디필룸 칼디폰티스(Methyla...2024-05-23 15:10:18 [김나윤]

thumbimg

하룻밤에 18건 토네이도 강타...265㎞ 강풍에 폐허가 된 美마을
미국 휴스턴이 토네이도로 쑥대밭이 된지 1주일도 채 안돼 이번에는 아이오와주에서 강력한 토네이도가 발생해 마을이 초토화됐다.22일(현지시간) AP통신과 CNN 등은 전날 아이오와주에서 최소 18건에 달하는 토네이도가 발생해 5명이 숨지는 일이 발생했다고 보도했다. 현...2024-05-23 14:47:08 [김나윤]

thumbimg

이동성 어류 1970년 이후 '80% 감소'...댐 건설이 주요 원인
이동성 어류 개체수가 지난 50년동안 80% 이상 급감했다.21일(현지시간) 세계 생물다양성 지표 '지구생명지수'(Living Planet Index)는 284종의 민물고기 개체수 추이를 조사한 결과, 1970년 이후 전세계에 걸쳐 개체수가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2024-05-22 15:55:18 [김나윤]

thumbimg

나무에서 사과처럼 떨어졌다...'폭염' 죽어가는 원숭이들
멕시코 폭염에 원숭이들이 열사병으로 죽어가고 있다.멕시코 생물다양성 보전단체 '코비우스'는 지난 5일 이후 약 2주간 남부 타바스코주(州)에서 '유카탄검은짖는원숭이' 83마리가 탈수 증세를 보이다 죽었다고 21일(현지시간) 밝혔다.동물생태학자인 힐베르토 포소는 AP통...2024-05-22 14:13:28 [김나윤]

thumbimg

올여름 한반도 바다 수온 1~1.5℃ 높아진다
올여름 우리 바다의 수온이 예년보다 1℃가량 높고, 고수온에 도달하는 시점도 앞당겨질 전망이다.22일 국립수산과학원은 올여름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연안 및 내만 해역에서 1991~2020년 30년 평균값과 비교했을 때 표층수온이 1~1.5℃ 높게 나타날 가능성이 클 것...2024-05-22 10:03:28 [이재은]

thumbimg

결국 BBQ도 못버텼다...기후위기에 '치킨값' 줄줄이 인상
국제 올리브 가격이 오르면서 올리브유로 튀김하는 BBQ가 더이상 버티지 못하고 2년만에 치킨 23개 품목에 대한 가격을 6.3% 올린다. 올리브유 가격인상은 기후위기로 올리브 생산량이 급감한 탓이다.21일 치킨 프랜차이즈 BBQ를 운영하는 제너시스BBQ는 오는 23일...2024-05-21 17:21:30 [김나윤]

thumbimg

지구기온 1℃ 상승할 때마다 세계 GDP가 12% '뚝'
지구 평균기온 1℃ 상승할 때마다 전세계 국내총생산(GDP)이 12% 감소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이는 기존 추정치보다 6배나 높은 심각한 수준이다.17일(현지시간) 미국 하버드대학 경제학자 애드리언 빌랄, 노스웨스턴대학 경제학자 디에고 켄지그가 이끈 연구팀은 이같은 ...2024-05-21 12:35:40 [김나윤]

Video

+

ESG

+

현대차, 글로벌 유력 금융매체 조사서 ESG 등 6개부문 1위

현대자동차는 글로벌 금융매체 인스티튜셔널 인베스터 리서치(Institutional Investor Research)가 실시한 '2024 아시아 임원진 설문'에서 ESG를 비롯해 6개 부문

[최남수의 ESG풍향계] 'ESG 소송' 본격화된다

현재 글로벌 무대에서는 3개의 중요한 기후소송이 주목을 받고 있다. 그 현장은 미주(美洲)인권법원(IACHR)과 국제해양법법원(ILTOS), 그리고 국제사법재

허리케인 '알베르토' 멕시코 육지로 돌진…해변도시 '물바다'

멕시코만에서 형성된 열대성 폭풍이 육지로 향하면서 멕시코와 미국 텍사스주 해안 도시들이 물바다가 됐다.19일(현지시간) AP통신 등 현지 매체에 따

네이버·HK이노엔·안랩...상장사 자산규모별 'ESG경영 리더기업' 선정

네이버, HK이노엔, 안랩이 각 자산구간별 ESG경영 리더 기업으로 선정됐다.20일 ESG 평가기관 서스틴베스트는 2024년 상반기 국내 상장사 1072곳을 대상으로

환경부, 음식물쓰레기·가축분뇨로 바이오가스 생산 늘린다…온실가스 연간 100만t 감축 목표

환경부가 바이오가스 산업을 육성해 연간 2300억원의 화석연료를 대체하고, 100만톤 가량의 온실가스를 감축하겠다고 밝혔다.환경부는 20일 한덕수 국무

포스코퓨처엠 '탄소중립 전담조직' 신설...지속가능경영보고서 발간

포스코퓨처엠이 탄소중립 전담조직을 설립해 탄소중립 로드맵을 최신화하고, 제품 전과정 평가(LCA)를 공개하는 등 선도국 시장 대응에 나섰다.20일 포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