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P26

thumbimg

COP26 유일한 합의 '벌채 중단'...러-우 전쟁에 '말짱 도루묵'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국제 목재 거래량이 급감하면서 각국이 목재 수요를 충당하기 위해 규제 완화에 나섰고, 이에 따른 무분별한 벌목으로 산림환경이 심각하게 훼손되고 있다.2021년 기준 전세계 목재 거래량의 4분의 1을 차지하는 러시아, 우크라이나, 벨라루스 ...2022-06-21 14:55:53 [이재은]

thumbimg

COP26 이후 기후대응 ‘부진’...석탄과 벌채 중단 '공염불'
지난해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가 개최된지 6개월 만에 일어난 지정학적 격변으로 인해 영국 글래스고에서 이뤄진 합의가 제대로 이행되지 않고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COP26 주최국인 영국 정부는 당시 '지구온도를 1.5℃로 유지하기 위한 현금과...2022-05-16 17:19:55 [김나윤]

thumbimg

英정부, 내년부터 '기업 넷제로 전환계획' 공시의무화 추진
영국이 오는 2023년부터 자국 금융기관과 상장기업들에게 '2050 넷제로 전환계획' 발간을 의무화시킬 계획이다.25일(현지시간) 영국 재무부는 '넷제로(Net-zero) 금융허브' 조성을 위해 '영국 전환계획 대책위원회'(TPT:The UK Transition Pl...2022-04-25 15:39:52 [이재은]

thumbimg

온실가스 57%가 농업에서 발생하는데...COP26은 '뻘짓'
지난 11월 열린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에서 제시된 기후대응 해결책들이 생태중심적이 아니라 기술중심적인 경우가 많아 근본적인 해결책이 될 수 없다는 지적이다.이탈리아 지속가능경영 컨설팅업체 라이프게이트(Lifegate)는 29일(현지시간...2021-12-30 14:15:25 [이재은]

thumbimg

전세계 음악계 '탄소발자국' 줄이기 나섰다
전세계 음악계가 지속가능성을 위해 '탄소발자국' 줄이기에 나섰다.세계 3대 음반사인 소니뮤직과 유니버셜뮤직, 워너뮤직이 지난 14일(현지시간) '음악기후협약'(Music Climate Pact)에 서명한데 이어, 영국 싱어송라이터 아델 등이 속한 음반사인 베거스(Be...2021-12-16 17:27:33 [차민주]

thumbimg

후유증 남긴 COP26...서로 남탓하며 국가간 불신만 키웠다
기후대응의 발목을 잡는 것은 과학기술의 부재가 아닌 국가간 신뢰의 부재 때문이라는 지적이다.25일(현지시간) 국제 기후위기자문단(CCAG)이 발간한 '후유증: COP26(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 회고' 보고서에 따르면, COP26이 석탄화력발전의 점진적...2021-11-26 12:32:31 [이재은]

thumbimg

[COP26] '최악' 평가받는 글래스고 회담, 그나마 이룬 성과는
2주에 걸쳐 진행된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 기후정상회담이 13일(현지시간) 폐회했다. 이번 회담은 자국 이기주의로 인해 기후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이렇다 할 진전을 보이지 못하면서 '가장 배타적'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그럼에도 참가국 대...2021-11-15 17:52:03 [김나윤]

thumbimg

[COP26] 도시기후리더십그룹, 남미 전기버스에 10억弗 투자
도시기후리더십그룹(C40)이 남아메리카에 10억달러(약 1조1800억원)를 투자해 탄소배출없는 전기버스 도입을 지원한다.사디크 칸 런던 시장은 11일(현지시간) '제26차 유엔(UN)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에서 안토니우 구테흐스 UN 사무총장과 각국 대...2021-11-12 16:35:26 [이재은]

thumbimg

[COP26] 40억명이 물부족으로 고통..."기후회담은 문제해결 뒷전"
수십억명의 희생을 초래하는 세계적인 수자원 위기가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에서 외면받고 있다.국제 물보호 자선단체인 워터에이드(WaterAid) 대표 팀 웨인라이트(Tim Wainwright)는 "글래스고에서 열린 기후회의에서 수자원에 대한 ...2021-11-11 08:00:03 [나명진]

thumbimg

[COP26] 2030년까지 45% 탄소감축 못하면 "2.7℃까지 상승"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 기후정상회담에서 각국 정부가 탄소감축 공약을 제시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지구온난화는 파리기후협약에서 정한 한계온도를 훨씬 초과할 것이라는 암울한 전망이 나오고 있다.9일(현지시간) 세계 최고 기후분석연합인 CAT(C...2021-11-10 15:29:45 [김나윤]

thumbimg

세계어머니단체도 나섰다..."화석연료 지원자금 중단하라"
전세계 어머니들로 구성된 대표단이 영국 글래스고에서 열리는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 26)의 알록 샤르마(Alok Sharma) 회장을 만나 화석연료 지원자금 중단을 요구했다. 자녀들의 건강이 화석연료에 대한 조치에 달려있다는 취지다.대기오염으...2021-11-08 17:38:49 [나명진]

thumbimg

‘빛좋은 개살구'된 COP26..."기후정상회담은 홍보행사로 변질됐다"
'제26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 기후정상회담이 '빛좋은 개살구'라는 지적이다. 기후운동가와 환경운동가들 사이에선 '역대 가장 배타적인 회담'이라는 비판이 쏟아지고 있다.COP26은 역사상 가장 중요한 기후회담이자 외교회담 중 하나로, 11월 12일...2021-11-08 15:21:44 [김나윤]

Video

+

ESG

+

한국ESG경영원, 'ESG 플랫폼' 오픈…"일반 국민 실천 위해"

한국ESG경영원은 오는 15일 'ESG 플랫폼'을 오픈한다고 12일 밝혔다.ESG는 'Environmental(환경), Social(사회적 책무), Governance(지배 구조)'의 약어로 기업의 비재

SK㈜ C&C, 중∙고등학생 위한 탄소중립 프로그램 보급

SK㈜ C&C가 성남시 지역사회 기업 및 기관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들과 손잡고 중∙고등학생 대상 탄소 중립 전문 교육 및 실천 프로그램 보급에 나선

[인터뷰] 이인근 "건물·수송이 서울시 온실가스 88%...이것만 감축해도"

우리나라 인구의 5분의 1이 몰려사는 서울시. 1000만명이 거주하는 대도시답게 건물과 통행량이 많이 에너지 소비도 국내에서 가장 높다. 서울시에서 내

삼성 폴더블폰 '갤럭시Z' 신제품 공개…성능 늘리고 탄소배출 줄였다

삼성전자의 폴더블 스마트폰 신제품인 '갤럭시Z 플립4'와 '갤럭시Z 폴드4'가 출격 준비를 마쳤다. 삼성전자는 이번 신제품 개발 과정에서 성능 향상과

위성사진에 찍힌 '메탄기둥'...매립지 음식물쓰레기가 원인

매립지에서 썩어가는 음식물쓰레기가 석유와 가축 못지않게 많은 온실가스를 뿜어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네덜란드 우주연구소(SRON) 요아너스 마

LG생활건강·에코맘코리아, MZ세대와 '기후환경활동 공유 축제' 진행

LG생활건강은 지난 8일 ESG경영의 일환으로 MZ세대 기후환경 활동가 '글로벌에코리더 YOUTH' 100여명과 함께 국회의원회관에서 '기후환경활동 공유 페스티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