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P

thumbimg

COP29 개최국 아제르바이잔...석유·가스 생산확대에 '빈축'
올 11월 개최되는 제29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9) 개최국인 아제르바이잔의 화석연료 연간 생산량이 10년 후 지금보다 30% 늘어날 것으로 분석됐다.반빈곤 비정부기구 글로벌 위트니스(Global Witness)가 입수한 자료에 따르면, 아제르바이잔의 ...2024-01-09 15:42:46 [이준성]

thumbimg

이번에 또?...올해 기후총회 의장도 전직 석유회사 간부 출신
올해 아제르바이잔에서 열릴 예정인 제29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9) 의장에 또 전직 석유회사 고위간부가 임명됐다.최근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는 소셜서비스(SNS) 공식계정을 통해 "아제르바이잔 생태부 장관 무크타르 바바예프(Mukhtar Babaye...2024-01-08 16:19:41 [이준성]

thumbimg

유럽 탄소배출권 가격 14개월만에 '뚝'...COP28 여파 때문?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 최종 합의문에 '화석연료 단계적 퇴출'이라는 문구가 빠지면서 유럽의 탄소배출권 가격이 14개월만에 가장 낮은 수준으로 떨어졌다.영국 파이낸셜타임스(Financial Times) 등 주요 경제지 보도에 따르면 지난 14일...2023-12-19 11:35:11 [이준성]

thumbimg

"韓 COP28에서 가교역할" 자평...기후피해기금 마련은 "숙제"
한국이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에서 원전, 탄소포집·저장(CCS), 저탄소수소와 같은 '실용적이고 현실적'인 솔루션 제시에는 기여했지만, 이를 마련하는 데 필요한 기후재원 마련에 대해서는 소극적인 모습을 보였다는 평가다.18일 ...2023-12-19 08:13:06 [이재은]

thumbimg

COP28 합의 벌써 '헌신짝'?...의장국 UAE "석유투자 확대" 선언
제28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 의장국이었던 아랍에미리트(UAE)가 기후총회가 끝나자 기다렸다는 듯 화석연료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겠다고 밝혀 눈총을 받고 있다.국제사회가 COP28에서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화석연료의 멀어지는 전환'에 최종 합...2023-12-18 12:14:41 [이준성]

thumbimg

[COP28] 화석연료 퇴출 대신 전환?...전세계 과학자들 '뿔났다'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 최종 합의문에 화석연료 '단계적 퇴출' 문구가 제외된 것을 두고 전세계 과학자들이 "지구를 파괴하는 위험한 결정"이라고 일제히 비판했다. COP28 합의문에서는 '화석연료 단계적 퇴출' 대신 '화석 연료의 멀어지는 전환...2023-12-15 14:20:21 [이준성]

thumbimg

[COP28] 산유국들 '화석연료 퇴출' 빠진 합의문에 "한숨돌렸다"
산유국들이 제28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 최종 합의문에 '화석연료 퇴출' 문구가 빠진 것에 대해 일제히 환영하며 "한숨돌렸다"는 반응이다.예정일을 하루 넘겨 지난 13일(현지시간) 타결된 COP28 최종 합의문에는 '화석연료에서 멀어지는 전환(tr...2023-12-14 11:40:33 [이준성]

thumbimg

[COP28폐막] 합의문에 '화석연료' 첫 명시...'퇴출' 대신 '전환'
국제사회가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에서 온난화의 주범인 화석연료에서 '멀어지는 탈화석연료 전환'을 담은 최종 합의문을 도출했다. '화석연료'를 처음 명시했다는 점에서 기념비적이라는 평가도 있지만 화석연료의 '단계적 퇴출'이 합의문에서 빠진 것에...2023-12-14 11:04:41 [이재은]

thumbimg

[COP28] 세번째 합의문 초안도 '화석연료 퇴출' 빠졌다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의 새 합의문 초안에 '화석연료 퇴출' 대신 '화석연료 전환' 문구가 들어갔다. COP28 의장국인 아랍에미리트(UAE)는 13일(현지시간) 이같은 내용이 담긴 세번째 합의문 초안을 당사국들에게 공유했다고 외신들이 일제히...2023-12-13 15:58:32 [김나윤]

thumbimg

[COP28] WTO "환경파괴 보조금, 친환경 보조금으로 전환해야"
제28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에서 세계무역기구(WTO)가 "각국 정부는 온실가스 배출을 증가시키는 보조금 지급을 중단하고 해당 비용을 기후위기에 맞서 싸우는 데 사용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WTO에 따르면 화석연료 및 대규모 환경파괴 농업에만 연간 ...2023-12-13 13:36:40 [이준성]

thumbimg

COP28 폐회 연기...'화석연료 퇴출' 합의 놓고 끝까지 진통
12일(현지시간) 폐막 예정이던 제28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의 폐회가 '화석연료'에 대한 합의가 이뤄지지 않으면서 연기됐다.COP28 대변인은 이날 성명을 통해 "전날 밤부터 오늘 종일 심도있는 협의가 진행되고 있다"고 밝히며, 최종 합의가 이뤄...2023-12-13 09:46:50 [김나윤]

thumbimg

[COP28] 진통끝에 나온 '합의문 초안'...화석연료 감축 권고?
우려가 현실로 나타났다. 아랍에미리트(UAE) 두바이에서 열리고 있는 기후총회인 제28차 유엔 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8)는 12일(현지시간) 폐막을 앞두고 공개된 합의문 초안에 '화석연료 완전 퇴출'이 명시되지 않아 '반쪽짜리'라는 비판이 일고 있다. 11일...2023-12-12 14:21:43 [이준성]

Video

+

ESG

+

동국생명과학, ESG 환경경영시스템 구축..."지속가능경영 실현한다"

동국생명과학이 지속가능경영을 위한 ESG 환경경영 시스템 구축에 나선다.동국생명과학은 배송 효율을 높이고 파손을 최소화하기 위해 포장 사이즈를

현대차, 글로벌 유력 금융매체 조사서 ESG 등 6개부문 1위

현대자동차는 글로벌 금융매체 인스티튜셔널 인베스터 리서치(Institutional Investor Research)가 실시한 '2024 아시아 임원진 설문'에서 ESG를 비롯해 6개 부문

[최남수의 ESG풍향계] 'ESG 소송' 본격화된다

현재 글로벌 무대에서는 3개의 중요한 기후소송이 주목을 받고 있다. 그 현장은 미주(美洲)인권법원(IACHR)과 국제해양법법원(ILTOS), 그리고 국제사법재

허리케인 '알베르토' 멕시코 육지로 돌진…해변도시 '물바다'

멕시코만에서 형성된 열대성 폭풍이 육지로 향하면서 멕시코와 미국 텍사스주 해안 도시들이 물바다가 됐다.19일(현지시간) AP통신 등 현지 매체에 따

네이버·HK이노엔·안랩...상장사 자산규모별 'ESG경영 리더기업' 선정

네이버, HK이노엔, 안랩이 각 자산구간별 ESG경영 리더 기업으로 선정됐다.20일 ESG 평가기관 서스틴베스트는 2024년 상반기 국내 상장사 1072곳을 대상으로

환경부, 음식물쓰레기·가축분뇨로 바이오가스 생산 늘린다…온실가스 연간 100만t 감축 목표

환경부가 바이오가스 산업을 육성해 연간 2300억원의 화석연료를 대체하고, 100만톤 가량의 온실가스를 감축하겠다고 밝혔다.환경부는 20일 한덕수 국무

TECH

+

LIFE

+

순환경제

+

Start-up

+